천주교 수원교구 - 참여마당
  • 교구안내
  • 알림마당
  • 참여마당
  • 간행물
  • 인터넷방송
  • 로그인회원가입
  • 참여마당
  • 오늘의 묵상
  • 성경이어쓰기
  • 상담게시판
  • 자유로운글
  • 홈페이지 운영자에게
  • 앨범게시판

자유로운글

  • HOME > 참여마당 > 자유로운글

행복한 삶|

  • 윤기철(ykcl12423)
  • |조회수 : 288
  • |추천수 : 0
  • |2019-09-15 오후 3:40:06
<행복한 삶>

 
  요즈음 부쩍 세상 사람들의 관심사가 경제(물질)에서 인문(인성,정신)으로 옮겨 가고 있으며 tv에서도 여러 체널에서 대학교수들의 인문학 강의가 인기리에 방영되고 있습니다.

 그러나 대부분의 내용들이 현재 우리들이 겪고 있는 고통(불안,갈등,우울,절망,허무,자살...등)을 극복하고 평안하고 즐겁고 행복한 삶을 이루는데 거의 도움이 되지 못하는 그냥 그저 그런 듣기 좋은 이야기에 불과합니다.

 
  예를 들어 소설가 박완서님은 남편과 아들을 잃고 고통을 겪으면서 하신 말씀이 “고통은 극복하는 것이 아니라 그냥 견디는 것이다”라고 하셨습니다.

 
  또 불교경전엔 4성제(四聖帝)라는 부처님의 핵심 가르침이 있습니다. 그 내용은 고(苦),집(執),멸(滅),도(道)”로 세상의 본질이 고통이며 고통의 원인인 집착을 멸하고 해탈에 이르는 방법으로 도를 닦아 깨달음을 얻어야 한다고 이야기 하고 있습니다.

이런 말들이 과연 고통을 극복하고 행복한 삶을 이루는데 얼마나 도움이 될까요. 실제로 아무 도움이 되지 못하는 것이 사실입니다.

 
  우리들이 고통을 잘 극복하지 못하고 행복한 삶을 살아가지 못하는 이유는 세상의 본질을 고통으로 잘못알고 있으며 내가 누구이며 또 본질은 무엇이며 왜 사는가를 모르며 또한 난관의 존재의미를 모르기 때문입니다.

 
  이 세상의 본질은 고통이 아니며 오로지 “우리의 행복한 삶을 위한 하나님의 사랑”이 이 세상의 본질입니다.
또한 우리 인간의 본질도 하나님의 사랑이며 본질과 현상(행복한 삶을 추구하는 인간)이 같은 우리 서로는 남이 아니라 “또 다른 나”인 것입니다.

 
그리고 우리 삶에 존재하는 난관의 본질도 고통이 아닌 “극복의 기쁨”으로 난관을 통하여 우리를 한 단계 더 성장 발전시키기 위한 하나님의 사랑인 것입니다.

 
 따라서 행복한 삶을 위하여 우리가 일상으로 실천해야 할 사항은
첫째, 이 세상의 우주 만물을 하나님의 사랑으로 바라본다.
둘째, 세상의 모든 사람을 나인 형제자매로 바라보며 내 몸처럼 사랑한다.
셋째, 삶에 존재하는 모든 고통, 고난, 난관도 나의 행복한 삶 을 위한 하나님의 사랑(극복의 기쁨)으로 감사하게   받아드리고 선하고 올바른 방법으로 대처해 나간다.
 
 위와 같은 생각을 가지게 되면 마음에 사랑이 넘쳐 흐르게 되고 뇌에서 행복호르몬인 세로토닌과 도파민의 분비가 촉진되어 몸과 마음의 상태가 최적화되고 어떠한 난관도 능히 극복해 낼 수 있으며 또한 이러한 마음 상태로 매일 매일 창조적이고 건설적인 일을 찾아서 하게 되면 즐겁고 행복한 삶이 가능해 지는 것입니다.


댓글 0

번호 제목 이름 조회수 작성일
공지 교구 홈페이지 게시판 이용약관에 대한 안내입니다. 관리자 1575 2019.03.14
6990 [CaFF 가톨릭영화제] 2020 CaFF영화아카데미 영화제작워크숍1.. new photo 조용준 26 2020.02.26
6989 가경자 최양업 토마스 사제님의 기적을 보여 주소서 new 손재수 28 2020.02.26
6988 대건어린이집 폐원을 반대합니다 심지혜 81 2020.01.16
6987 양지 대건어린이집 폐원,,다시 생각해주세요 김세라 87 2020.01.16
6986 아이들을 보호해주세요 정주리 97 2020.01.17
6985 대건어린이집을 지켜주세요. 윤샘 101 2020.01.17
6984 양지성당, 대건어린이집 폐원을 막아주세요. ㅜㅜ 양선영 107 2020.01.16
6983 대건어린이집 폐원반대. 아이들을 지켜주세요. 조혜원 107 2020.01.16
6982 가경자 최양업 토마스 사제님의 기적을 보여 주소서 손재수 107 2019.11.28
6981 대건어린이집 폐원 반대 권오순 109 2020.01.16
6980 ♥ 성지위원회소속 "디딤길" 상반기 수원성지 도보순례계획 알림 ♥ 이원영 116 2020.01.16
6979 우리 아이들을 생각해주세요.. 류미리 118 2020.01.16
6978 제 이야기좀 들어주세요. 양지성당 대건어린이집을 지켜주세요. 이효원 119 2020.01.16
6977 아이들이 마음껏 뛰어 놀수 있는 어린이집 대건어린이집을 지켜주세요!! 이예성 123 2020.01.17
6976 가경자 최양업 토마스 사제님의 기적을 보여 주소서 손재수 126 2020.01.0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