천주교 수원교구 - 참여마당
  • 교구안내
  • 알림마당
  • 참여마당
  • 간행물
  • 인터넷방송
  • 로그인회원가입
  • 참여마당
  • 오늘의 묵상
  • 성경이어쓰기
  • 상담게시판
  • 자유로운글
  • 홈페이지 운영자에게
  • 앨범게시판

자유로운글

  • HOME > 참여마당 > 자유로운글

신심단체를 인준하는 기준이 까다로운지 알고싶네요|

  • 권순(massholy)
  • |조회수 : 731
  • |추천수 : 0
  • |2019-06-10 오후 6:30:03

안녕하십니까


교구에서는 복음화를 말씀하시지만

정작 평신도에게는 그런기회가 적다는 것입니다

선택의 여지가 없고 있다고 해도 연중계획에 있어서 교구청에서 발표하는 장소와 일정에

따라야 하기에 이를 받아들이기가 어려움이 있다는 것입니다


그리고 복음화에 따르는 성서사도직 프로그램은 성격상

대부분이 지식전달교육에 국한된다는 것이다

짜여진 교본에 의해서 전달된다는 것이다


지금 보편적으로 많이알려지는 복음나누기에서도 복음에 대한 지식전달은 하지 못하게

되어있는데 그것은 전달자가 평신도가 되기 때문입니다

그리고 울가 복음이 생활속에 적용하는 기회가 드문것은

이와 관련된 교육이나 실행을 할 기회가 드물다는 것입니다


그런데요 교회내에서 이런 욕구를 해결하기 위해서 복음관련단체가 생겨나고 있고요

설립과정에서 당연히 회칙과 지도신부님의 임명이 뒤따르지만

주로 활동하는 봉사자가 평신도라는 이유만으로

단체설립인준을 잘 안해주는 경향이 있다는 것이다


제가 수원교구에서 10년동안 성서형제회를 해왔습니다

교구에서는 인준받지않더라도 본당신부님허가아래서 하는 임의단체로 활동이 가능하다고 말씀하지만

비등록단체로서 활동의 제약을 받는것이 일반시되고있다는 것입니다


저는 이런모습이 과연 과톨릭정신에 맞는지도 알고싶고요

평신도의 분별력이 믿지 못할 정도이고 지도신부가 선임되어도 안되는 이유를 알고싶습니다

댓글 0

번호 제목 이름 조회수 작성일
공지 교구 홈페이지 게시판 이용약관에 대한 안내입니다. 관리자 2273 2019.03.14
7077 수원교구 성당 민원입니다 꼭 읽어주세요 한 가정을 도와주세요 [2] 김성미 467 2020.07.06
7076 위례 성데러사 성당 주 출입구 변경 요청합니다 [1] 김현우 410 2020.07.01
7075 "대한민국수호천주교인모임" 은 치료와 치유와 사랑이 필요한 아픈 사람.. 박주환 248 2020.07.01
7074 가경자 최양업 토마스 사제님의 기적을 보여 주소서 손재수 60 2020.06.30
7073 김대건 신부와 복사 이의창 레오 순교자, 그 외증손 남상철 회장 김학렬 185 2020.06.23
7072 성모송 바칠 때 성호를 긋나요? 이안라 358 2020.06.15
7071 교구 감사에 대하여 [1] 김기환 599 2020.06.15
7070 신규성당에 간한 질문 입니다. [1] 김은선 793 2020.06.03
7069 제7회 가톨릭영화제 사전제작지원 프로그램 공모 photo 조용준 93 2020.06.02
7068 집에서 성지순례하는 방법 이안라 358 2020.05.28
7067 가경자 최양업 토마스 사제님의 기적을 보여 주소서 손재수 104 2020.05.26
7066 '나이롱 신자'가 될 뻔했는데... 아이고, 감사합니다 이안라 530 2020.05.25
7065 <신소재:신부들이 소개하는 재미있는 신앙 컨텐츠>를 소개합니다. 차승희 395 2020.05.22
7064 찬미받으소서 주간, 쓰레기로 신음하는 지구... 임경아 131 2020.05.22
7063 말의 품격 중 정숙희 315 2020.05.2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