천주교 수원교구 - 알림마당
  • 교구안내
  • 알림마당
  • 참여마당
  • 간행물
  • 인터넷방송
  • 로그인회원가입
  • 알림마당
  • 공지사항
  • 교구일정
  • CBCK소식
  • 교회소식
  • 본당소식
  • 동영상소식
  • 행사모집
  • 채용공모

소식

  • HOME > 알림마당 > 소식

교황청이 뽑은 ‘신앙의 증인’은 누구?…김수환 추기경 포함|

  • 홍보국
  • |조회수 : 107
  • |추천수 : 0
  • |2019-10-07 오전 9:46:01

교황청이 뽑은 ‘신앙의 증인’은 누구?…김수환 추기경 포함

Home > NEWS > 가톨릭
최종업데이트 : 2019-10-03 06:30




[앵커] 교황청은 특별 전교의 달에 기억해야 할 신앙의 증인들을 선정했습니다.

우리나라 김수환 추기경과 최경환 성인도 포함됐습니다.

유은재 기자가 소개합니다.

[기자] 교황청이 ‘특별 전교의 달’을 기념하기 위해 개설한 인터넷 홈페이지입니다.

‘신앙의 증인’ 카테고리를 따로 설정해 인물들의 생애와 업적을 자세히 소개하고 있습니다.

17세기 이후 활동한 성인과 복자들이 대부분인데, 시복시성 대상자가 아닌 인물로는 김수환 추기경이 유일하게 이름을 올렸습니다.

교황청은 김수환 추기경에 대해 ‘가난하고 소외된 이들의 친구’로 소개합니다.

1970년대 정치적으로 억압받던 이들의 인권 회복에 앞장서고, 1980년대 민주화 운동을 도운 성직자.

장애인과 판자촌 사람들, 농민, 노동자들을 위해 싸웠고 그들을 위해 일하는 교회를 만든 인물.

인간 존엄성에 바탕을 둔 공동선을 추구하며 불평등과 타협하지 않는 교회를 일군 인물이라는 평도 실었습니다.

교황청은 가경자 최양업 신부의 아버지인 최경환 성인도 함께 소개하고 있습니다.

신앙의 증인으로 선정된 인물들을 살펴보면, 활동했던 시대와 장소는 다르지만 몇 가지 공통점을 발견할 수 있습니다.

박해 속에서 신앙을 꽃피웠거나, 낯선 땅에서 전교에 투신했거나, 헌신과 봉사의 삶을 살았다는 점 등입니다.

중국 선교에 나섰던 성 요셉 프라이나데메츠 신부부터 아프리카의 사도로 불리는 성 다니엘 콤보니 주교, 박해의 위험 속에서도 스리랑카 전역을 돌았던 성 요셉 바즈 신부까지.

구체적인 상황은 달라도 복음 전파의 사명은 같았습니다.


북미 원주민으로는 처음으로 성인이 된 인디언 추장의 딸 카테리 테카크위타 성녀, 미국 최초의 흑인 사제인 가경자 아우구스투스 톨턴 신부 등은 신앙인의 용기를 보여줬습니다.

교황청은 홈페이지를 통해 전 세계 다양한 선교 활동 사례도 소개하고 있는데, 한국의 두 선교사도 만나볼 수 있습니다.

이탈리아 출신으로 한국에서 20년 넘게 무료 급식소 ‘안나의 집’을 운영하고 있는 김하종 신부와 청년들과 함께 생활하고 있는 스페인 선교사 에스터 팔마의 이야기도 실렸습니다.

cpbc 유은재입니다. 


*출처 : cpbc News 


번호 제목 닉네임 조회수 작성일
1132 [인터뷰] 정제천 신부 "`잠자는 성 요셉상` 신심…평온한 삶 이끌어" 홍보국 163 2019.10.14
1131 “이 시대의 고단한 청년들을 위하여” 홍보국 99 2019.10.14
1130 고(古)음악 앙상블 ‘콘체르토 안티코’ 창단 연주회 홍보국 160 2019.10.14
1129 “인신매매 없는 세상, 함께 만들어가요” 홍보국 74 2019.10.14
1128 “조비오 신부와 헬기 사격 봤다” 천주교 신자 전두환 재판 출석 홍보국 89 2019.10.14
1127 브라질 리우 거대 예수상 건립 88주년…기념미사·축하행사 홍보국 59 2019.10.14
1126 사형 뒤 진범 나왔다면…이춘재 계기 사형제 논란 사회 사형 뒤 진범.. 홍보국 65 2019.10.14
1125 로마 대성당서 조수미 등 한반도 평화 기원 '천상의 아리아 홍보국 83 2019.10.14
1124 주교회의, 대사회 문헌 발간 홍보국 195 2019.10.10
1123 수원교구 미리내본당 한태웅군, 할아버지와 ‘태웅농장’ 운영하는 고등학.. 홍보국 525 2019.10.08
1122 오세준씨 가족 ‘남수단 우물 파기’ 1100만 원 기부...본지 기사.. 홍보국 273 2019.10.08
1121 소비 중심의 삶에서 ‘생태적 삶’으로 전환해야 홍보국 161 2019.10.07
1120 수원교구 제2대리구 시흥지구 일일대피정 홍보국 232 2019.10.07
1119 분당성요한 본당, ‘2019 성 요한 음악제’ 열어 홍보국 404 2019.10.07
1118 아우슈비츠 수용소 콜베 신부는 왜 남을 대신해 죽었을까 홍보국 153 2019.10.07
1117 [동유럽 가톨릭을 돌아보다] 非이탈리아 출신 교황의 나라…”신앙으로 .. 홍보국 115 2019.10.07
1116 2년 연속 전공의법 위반 수련병원 22곳…Big 5 중 가톨릭만 지켜 홍보국 140 2019.10.07
1115 '진정한 나를 찾아서'...가을에 걷는 순례길 홍보국 141 2019.10.07
교황청이 뽑은 ‘신앙의 증인’은 누구?…김수환 추기경 포함 홍보국 107 2019.10.07
1113 뿔난 청소년들, 기후위기 비판하는 ‘결석시위’ 홍보국 78 2019.10.07