천주교 수원교구 - 알림마당
  • 교구안내
  • 알림마당
  • 참여마당
  • 간행물
  • 인터넷방송
  • 로그인회원가입
  • 알림마당
  • 공지사항
  • 교구일정
  • CBCK소식
  • 교회소식
  • 본당소식
  • 동영상소식
  • 행사모집
  • 채용공모

소식

  • HOME > 알림마당 > 소식

아프리카 에리트레아 정부, 가톨릭 운영 학교 폐쇄|

  • 홍보국
  • |조회수 : 134
  • |추천수 : 0
  • |2019-09-26 오전 11:56:21

아프리카 에리트레아 정부, 가톨릭 운영 학교 폐쇄

독재 정권의 종교 박해적 정책... 현지 주교단 정부 조치에 항의

Home > 세계교회 > 일반기사
2019.09.29 발행 [1532호]



아프리카 에리트레아 주교단이 가톨릭교회가 운영하는 학교를 폐쇄한 정부 조치에 항의했다.

아스마라대교구 멩게스테압 테스파마리암 대주교를 비롯한 주교 4명은 최근 에리트레아 공공교육부 장관에게 항의 서한을 보내며 “정부의 일방적이고 독단적인 정책에 반대한다”고 목소리를 높였다.

주교단은 “최근 정부의 학교 폐쇄 조치는 교회의 권리와 합법적 자유를 침해한다”면서 “이는 종교와 신앙에 대한 혐오와 다를 바 없다”고 비판했다. 주교단은 또 “정부가 교회 기관의 운영 방식에 변화를 주고 싶다면 개방적이고 건설적인 대화를 하면 된다”며 가톨릭교회는 항상 대화할 준비가 돼 있음을 상기시켰다. 그러면서 “가톨릭교회가 사람들에게 귀중하고 고귀한 봉사를 계속할 수 있어야 한다”고 말했다.

에리트레아는 1993년 에티오피아에서 독립한 이후 이사이아스 아페웨르키 대통령이 독재하고 있다. 아페웨르키 정권은 종교 자유를 제한하고 종교인들을 박해해 왔다. 또 종교 시설과 기관을 압수하고 폐쇄하고 있다. 올해 6월에는 가톨릭교회가 운영하는 모든 병원과 보건 시설을 정부에 몰수했다. 게다가 청소년들을 강제로 군에 입대시켜 인권 단체의 비난을 사고 있다.

독재 정권의 탄압을 견디지 못한 에리트레아 국민 수백만 명은 최근 에티오피아와 유럽으로 탈출하며 난민 신세가 됐다. 에리트레아 인구는 600만 명이며 이 가운데 가톨릭 신자는 30만 명이다.



박수정 기자 catherine@cpbc.co.kr
 출처: 가톨릭평화신문


번호 제목 닉네임 조회수 작성일
1174 나는 이야기 속 ‘너’가 되어 광주에 서 있어야했다 홍보국 141 2019.10.29
1173 교황 『우리 어머니 대지』출간...생태학에 대한 그리스도교적 비전 설명 홍보국 91 2019.10.29
1172 담양군, '수단 슈바이처' 고 이태석 신부 삶 기린다 홍보국 124 2019.10.29
1171 수원교구 29개 본당, 행정구역명으로 명칭 변경 홍보국 339 2019.10.28
1170 ‘아름다운 이별’ 호스피스 현장 책에 담은 손영순 수녀 홍보국 132 2019.10.28
1169 강우일 주교, 핵 발전 문제 지적한 성명 발표 홍보국 170 2019.10.25
1168 ‘선교사! 그대는 하느님의 선물이다’ _해외선교 사진전 및 성물 전시회 홍보국 219 2019.10.24
1167 뇌졸중으로 쓰려졌던 88세 할머니, 남수단에 2천만 원 기부 홍보국 330 2019.10.24
1166 매일 밤 9시, 한반도 평화 위한 주모경 바친다 홍보국 210 2019.10.24
1165 우리는 하느님께 피어오르는 그리스도의 향기입니다 홍보국 163 2019.10.24
1164 ‘성복동의 랜드마크’ 성복동 본당 교육문화센터 축복식 홍보국 392 2019.10.24
1163 “하느님 말씀, 너무 달콤해요!”  광주지구 주일학교 초등부 연합미사 홍보국 213 2019.10.24
1162 20년 옥살이 버티게 한 것은 오로지 믿음 홍보국 249 2019.10.23
1161 프랑스 주교회의 정기총회...처음 평신도에게 개방한다 홍보국 181 2019.10.23
1160 [창간 12 주년] 가톨릭신문 수원교구 12컷 홍보국 183 2019.10.23