천주교 수원교구 - 알림마당
  • 교구안내
  • 알림마당
  • 참여마당
  • 간행물
  • 인터넷방송
  • 로그인회원가입
  • 알림마당
  • 공지사항
  • 교구일정
  • CBCK소식
  • 교회소식
  • 본당소식
  • 동영상소식
  • 행사모집
  • 채용공모

소식

  • HOME > 알림마당 > 소식

“신앙 선조의 믿음 이어주는 ‘기억과 희망의 지킴이’ 되자.”|

  • 홍보국
  • |조회수 : 210
  • |추천수 : 0
  • |2019-09-24 오후 12:09:07

“신앙 선조의 믿음 이어주는 ‘기억과 희망의 지킴이’ 되자.”

2019 미리내 순교자 현양대회 열려


    



 

    수원교구는 921일 오전 1030분 경기도 안성시 미리내 성지(전담 지철현 대건 안드레아 신부) 잔디광장에서 교구 총대리 이성효(리노) 주교 주례로 미리내 순교자 현양대회를 거행했다.

 

     현양대회는 먼저 유해 행렬과 순교자 현양 미사가 봉헌됐다. 이어 103위 성인 시성 기념 성당에서 원로사목자 이종철(베난시오·한국 천주교 성음악 토착화 연구원) 신부가 지휘하는 순교자 칸타타 공연이 펼쳐졌다.

 

    순교자 현양미사는 제1대리구 안성지구 지구장 문병학(요셉· 대천동 본당 주임) 신부를 비롯한 교구 사제단과 미리내 천주 성삼 성직 수도회(총장 박혜식 리보리오 신부) 사제단이 공동 집전했다. 이날 미사에는 수도자, 교구 내 각 본당 신자와 순례자 등 1500여 명이 참례했다.

                  

     이성효 주교는 미사 강론에서 “20148월 광화문 광장에서 거행된 124위 시복식에서 프란치스코 교황 성하가 한국교회에 기억과 희망의 지킴이가 될 것을 당부하신 바 있다.”라면서 한국교회는 전 세계 역사 안에서 유례를 찾아볼 수 없는, 평신도들이 자발적으로 복음을 찾아 나선 지혜로운 역사를 갖고 있다.”라고 덧붙였다.

 

    또 요컨대, 이 비범한 전통을 가진 신앙을 오늘날 주일학교 어린이들에게 고스란히 전해주는 것이 우리의 과제라며, “이러할 때 우리가 기억과 희망의 지킴이가 되는 것이라고 힘주어 말했다.

 

    미리내 순교자 현양대회는 19469월 시작돼 1964년부터 매년 개최됐다. , 1966년 김대건 신부 순교 제120주년 기념행사가 미리내에서 열린 바 있다. 교구 내 다른 성지는 지구별로 순교자 신심 행사를 하고 있지만, 2018년부터 미리내 순교자 현양 대회는 교구 초창기의 전통을 살려 매년 교구가 주최하는 행사로 전환했다.


    


    한편, 미리내 성지는 20197월부터 성지 내 십자가의 길로 접어드는 어귀부터 자동차 등의 통행을 제한하고 있다. 이는 순교자들이 걸었던 성지 길을 존중하고 기도의 장으로 삼기 위함이다. 미리내 성지는 김대건 안드레아 성인의 묘소가 있는 성지로, 영원한 생명의 양식인 그리스도를 향한 여정의 발길이 끊이지 않는다.



성기화 요셉

skw7589@naver.com

  • 수원교구 명예기자


  •  

                            


                            

    출처 : 수원교구 인터넷신문


    번호 제목 닉네임 조회수 작성일
    1176 文대통령 모친 강한옥 데레사 여사 선종…장례미사 31일 부산교구 남천성당 홍보국 257 2019.10.30
    1175 "신천지, 성경도 알려주고 친절하던데…왜 나쁜가요?" 홍보국 257 2019.10.30
    1174 나는 이야기 속 ‘너’가 되어 광주에 서 있어야했다 홍보국 187 2019.10.29
    1173 교황 『우리 어머니 대지』출간...생태학에 대한 그리스도교적 비전 설명 홍보국 128 2019.10.29
    1172 담양군, '수단 슈바이처' 고 이태석 신부 삶 기린다 홍보국 178 2019.10.29
    1171 수원교구 29개 본당, 행정구역명으로 명칭 변경 홍보국 395 2019.10.28
    1170 ‘아름다운 이별’ 호스피스 현장 책에 담은 손영순 수녀 홍보국 180 2019.10.28
    1169 강우일 주교, 핵 발전 문제 지적한 성명 발표 홍보국 216 2019.10.25
    1168 ‘선교사! 그대는 하느님의 선물이다’ _해외선교 사진전 및 성물 전시회 홍보국 285 2019.10.24
    1167 뇌졸중으로 쓰려졌던 88세 할머니, 남수단에 2천만 원 기부 홍보국 385 2019.10.24
    1166 매일 밤 9시, 한반도 평화 위한 주모경 바친다 홍보국 276 2019.10.24
    1165 우리는 하느님께 피어오르는 그리스도의 향기입니다 홍보국 217 2019.10.24
    1164 ‘성복동의 랜드마크’ 성복동 본당 교육문화센터 축복식 홍보국 466 2019.10.24
    1163 “하느님 말씀, 너무 달콤해요!”  광주지구 주일학교 초등부 연합미사 홍보국 296 2019.10.24
    1162 20년 옥살이 버티게 한 것은 오로지 믿음 홍보국 313 2019.10.23