천주교 수원교구 - 알림마당
  • 교구안내
  • 알림마당
  • 참여마당
  • 간행물
  • 인터넷방송
  • 로그인회원가입
  • 알림마당
  • 공지사항
  • 교구일정
  • CBCK소식
  • 교회소식
  • 본당소식
  • 동영상소식
  • 행사모집
  • 채용공모

소식

  • HOME > 알림마당 > 소식

호주 생명운동 단체, 낙태 합법화 법안 통과에 거센 반발|

  • 홍보실(hongbo)
  • |조회수 : 344
  • |추천수 : 0
  • |2019-08-29 오후 1:12:32

낙태 허용 ‘출산보건개정법안’ 하원 통과... 가톨릭 신자 등 시민 수천 명 반대 시위


호주 뉴사우스웨일즈주 하원 의회가 8월 8일 낙태를 허용하는 ‘출산보건개정법안’을 통과시킨 가운데 호주 생명운동 단체들은 일제히 반대와 우려의 목소리를 쏟아내며 20일 거리로 나섰다. 호주 시드니 마틴플레이스에서 열린 생명수호 집회에는 가톨릭, 정교회, 개신교 생명운동가와 신자는 물론 낙태 반대에 뜻을 함께하는 시민 수천 명이 참가했다.

시드니대교구장 앤서니 피셔 대주교는 “태어날 아기를 죽이는 일에 ‘안 된다’고 말하는 모든 분께 감사드린다”고 말했다. 호주 생명운동기구 라이트투라이프(Right To Life) 레이첼 카를링-젠킨스 뉴사우스웨일즈 지부장은 “이 법안은 위기를 겪는 엄마들에게 도움을 주는 대신 아이를 버리라는 선택을 강요하고 있다”고 비난했다.

뉴사우스웨일즈주는 호주에서 유일하게 낙태를 형법으로 금지하고 있다. 알렉스 그린위치(무소속) 의원이 발의한 법안은 특별한 사유가 없어도 여성이 임신 22주까지 낙태를 할 수 있도록 했다. 주 하원 의회는 3일간의 논의 끝에 8일 59대 31로 법안을 통과시켰다. 낙태를 반대하는 생명운동가들은 논의가 이뤄지는 동안 국회의사당 밖에서 낙태 반대 집회를 열었지만, 법안이 통과되자 20일 생명운동 단체들이 연합해 집회를 연 것이다. 하원을 통과한 법안은 23일 주 상원 의회에서 다뤄질 예정이었으나 반대 여론을 의식한 의원들이 9월 중순으로 법안 심사를 미뤘다.

법안에 반대표를 던진 타냐 데이비스(자유당) 의원은 “법안 통과가 공론화 과정 없이 민주적 절차를 무시한 채 이뤄졌다”면서 “뉴사우스웨일즈 시민들은 논의에 참여할 수 있는 목소리를 빼앗겼다”고 개탄했다. 박수정 기자


출처 : 가톨릭평화신문


번호 제목 닉네임 조회수 작성일
1693 가톨릭평화신문 이렇게 만듭니다 홍보국 127 2020.06.05
1692 교황청 전교기구 한국지부,코로나 기금 1억 6000만 원 전달 홍보국 241 2020.06.04
1691 17~25일, 민족 화해·일치 위한 9일 기도 홍보국 135 2020.06.04
1690 아픈 신자들에게 감동 전하는 ‘드라이브 스루’ 영성체 홍보국 223 2020.06.04
1689 [인터뷰] 이승화 신부 "온라인 신앙서적 독서모임, 지혜 알리는 열린.. 홍보국 167 2020.06.04
1688 교리 지식 전달 위주의 주일학교, 이젠 사목의 틀 바꿔야 홍보국 203 2020.06.04
1687 [우리 이웃 이야기] ‘愛井(사랑의 우물)’ 만들기 활동 펼치는 이영재씨 홍보국 54 2020.06.04
1686 커피가 해외선교 후원금이 되는 기적 홍보국 226 2020.06.03
1685 교황 “부패 줄이고 투명성 제고한 새 공공 입찰법” 제정 공포 홍보국 120 2020.06.03
1684 전임 홍콩교구장 젠 추기경 "中 홍콩보안법 제정으로 종교자유 위협 우려” 홍보국 100 2020.06.03
1683 사제 성화의 날 19일, 각 교구별로 축하 미사 홍보국 275 2020.06.03
1682 수원교구 등 전국 교구, ‘복자 윤지충 바오로와 동료 순교자들 기념일.. 홍보국 86 2020.06.03
1681 수원교구 여성연합회, 코로나19 성금 2000만 원 기탁 홍보국 79 2020.06.03
1680 ‘성당 건축’ 홈페이지 개설한 수원교구 김진태 신부 홍보국 226 2020.06.03
1679 ‘아름다운 성당’으로 입소문 난 수원교구 용인 신봉동성당 홍보국 258 2020.06.03