천주교 수원교구 - 알림마당
  • 교구안내
  • 알림마당
  • 참여마당
  • 간행물
  • 인터넷방송
  • 로그인회원가입
  • 알림마당
  • 공지사항
  • 교구일정
  • CBCK소식
  • 교회소식
  • 본당소식
  • 동영상소식
  • 행사모집
  • 채용공모

소식

  • HOME > 알림마당 > 소식

성지 4곳 등 전국 순례지 59곳 추가|

  • 홍보국
  • |조회수 : 318
  • |추천수 : 0
  • |2019-08-29 오전 11:57:39

주교회의 순교자 현양과 성지순례사목위원회, 모두 167곳 수록

▲ 「한국 천주교 성지 순례」 개정증보판에 새롭게 추가된 대전 대흥봉수산순교성지 전경. 가톨릭평화신문 DB


올해 주교회의 순교자 현양과 성지순례사목위원회(위원장 김선태 주교)가 새롭게 펴낸 「한국 천주교 성지 순례」에 추가된 성지 및 순례 사적지, 순례지는 59곳이다. 위원회는 그간 오랜 회의를 거쳐 교구별 성지를 고루 추가해 총 167곳을 책자에 수록했다. 9월 순교자 성월을 맞아 신자들의 성지순례를 돕고자 새로 추가된 성지를 간략히 소개한다.

위원회는 새 책자를 발행하면서 성지 개념을 구체화해 △성지 △순례 사적지 △순례지로 분류했다. 위원회는 순교 현장이나 무덤이 있는 장소, 혹은 전례가 지속해 이뤄지는 곳을 ‘성지’로 개념화했다.

‘성지’로 추가된 곳은 서울대교구 노고산성지와 대전교구 대흥봉수산순교성지, 인천교구 제물진두순교성지, 청주교구 서운동순교성지성당 등 4곳이다.

서울 서강대학교 가브리엘관 앞에 자리한 노고산성지는 과거 박해 때 신자들이 사형당한 순교자들의 시신을 목숨을 걸고 관가의 눈을 피해 모셨던 곳이다. 신자들은 1839년 기해박해 때 새남터에서 순교한 앵베르 주교와 모방ㆍ샤스탕 신부의 시신을 죽음을 무릅쓰고 수습해 이곳 노고산에 안장한 뒤 4년간 모셨다. 서울대교구가 선포한 서울순례길에도 포함된 곳이다.

대전 대흥봉수산순교성지는 ‘의좋은 순교자’로 불리는 복자 김정득 베드로와 사촌 복자 김광옥 안드레아 등 대흥 출신 순교자 7위를 현양하고자 올해 봉헌된 새 성지다. 복자들은 서울 의금부에서 심문을 받은 뒤 고향인 이곳으로 압송돼 참수당했다. 성지에는 임시 성당과 형옥원(形獄圓), 처형대, 14처가 잘 재현돼 있다.

인천 중구 차이나타운 한중문화회관 옆에 위치한 제물진두순교성지는 1868년 순교자들이 도끼로 참수당해 순교한 곳이자, 김대건 신부가 1845년 사제품을 받기 위해 라파엘호를 타고 중국 상해로 떠난 역사적인 장소다.

청주 서운동순교성지성당은 청주 최초의 본당이며, 관할 구역에 청주 진영 순교지와 남문 밖 장터 순교지 등 박해의 아픈 역사를 고스란히 지닌 순교지 5곳이 있다.

이번에 새로 추가된 곳은 서울대교구가 13곳, 춘천교구 11곳, 대구대교구 10곳 순이며, 이 가운데 기해박해 관련 성지 및 순례 사적지는 8곳에 이른다. 서울 노고산성지와 좌포도청 터, 형조 터를 비롯해 원주교구 강원 감영, 청주교구 멍에목성지, 안동교구 상주옥 터, 전주교구 전주옥 터 등이다. 올해 기해박해 180주년을 맞아 특히 주목할 곳들이다.

아울러 추가된 순례지 가운데엔 2018년 새롭게 조성된 인천교구 성모당인 교구청 성모 순례지와 경북 군위 산골의 김수환 추기경 생가도 포함됐다. 1984년 103위 순교복자 시성식이 거행된 서울 여의도 광장과 2014년 하느님의 종 124위 시복식이 열린 광화문 광장 또한 순례지로 책자에 새로 수록됐다.

위원회는 책자에 수록된 성지를 완주한 이들에게 매년 축복장을 수여하며, 올바른 순례 문화 정착을 위해 힘쓰고 있다.

이정훈 기자 sjunder@cpbc.co.kr


출처 : 가톨릭평화신문


번호 제목 닉네임 조회수 작성일
1125 로마 대성당서 조수미 등 한반도 평화 기원 '천상의 아리아 홍보국 100 2019.10.14
1124 주교회의, 대사회 문헌 발간 홍보국 237 2019.10.10
1123 수원교구 미리내본당 한태웅군, 할아버지와 ‘태웅농장’ 운영하는 고등학.. 홍보국 564 2019.10.08
1122 오세준씨 가족 ‘남수단 우물 파기’ 1100만 원 기부...본지 기사.. 홍보국 332 2019.10.08
1121 소비 중심의 삶에서 ‘생태적 삶’으로 전환해야 홍보국 184 2019.10.07
1120 수원교구 제2대리구 시흥지구 일일대피정 홍보국 261 2019.10.07
1119 분당성요한 본당, ‘2019 성 요한 음악제’ 열어 홍보국 445 2019.10.07
1118 아우슈비츠 수용소 콜베 신부는 왜 남을 대신해 죽었을까 홍보국 183 2019.10.07
1117 [동유럽 가톨릭을 돌아보다] 非이탈리아 출신 교황의 나라…”신앙으로 .. 홍보국 146 2019.10.07
1116 2년 연속 전공의법 위반 수련병원 22곳…Big 5 중 가톨릭만 지켜 홍보국 156 2019.10.07
1115 '진정한 나를 찾아서'...가을에 걷는 순례길 홍보국 173 2019.10.07
1114 교황청이 뽑은 ‘신앙의 증인’은 누구?…김수환 추기경 포함 홍보국 136 2019.10.07
1113 뿔난 청소년들, 기후위기 비판하는 ‘결석시위’ 홍보국 105 2019.10.07
1112 문 닫는 성당 장례식장 잇따라 홍보국 812 2019.10.02
1111 총탄 맞고 5시간 대수술 요한 바오로 2세, 왜 암살범 용서했나? 홍보국 414 2019.10.0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