천주교 수원교구 - 알림마당
  • 교구안내
  • 알림마당
  • 참여마당
  • 간행물
  • 인터넷방송
  • 로그인회원가입
  • 알림마당
  • 공지사항
  • 교구일정
  • CBCK소식
  • 교회소식
  • 본당소식
  • 동영상소식
  • 행사모집
  • 채용공모

소식

  • HOME > 알림마당 > 소식

‘고해성사 비밀 봉인의 불가침성’ 재천명|

  • 홍보실(hongbo)
  • |조회수 : 379
  • |추천수 : 0
  • |2019-08-08 오후 1:38:47

교황청 내사원, ‘내적 법정의 중요성과 성사 봉인의 불가침성에 관한 공지’ 발표


▲ 교황청 내사원이 교회법에 명시된 ‘고해성사 비밀 봉인의 불가침성’을 재차 천명했다



교황청 내사원이 ‘내적 법정의 중요성과 성사 봉인의 불가침성에 관한 공지’를 발표하고, 교회법에 명시된 ‘고해성사 비밀 봉인의 불가침성’을 재차 천명했다.

프란치스코 교황이 승인해 지난 7월 1일 발표된 이 공지는 세계 곳곳에서 교회와 관련돼 발생하는 각종 추문 사건과 이로 인해 난무하는 뉴스들로 인해 교회 본연의 역할인 ‘복음 선포’와 ‘선교 열의’에 심각한 악영향을 끼친다는 우려에서 나온 것이다. 특히 미국, 호주, 칠레 등지에서 일어난 사제 성추문 사건들의 조사 과정에서 고해성사 비밀의 불가침성이 심각하게 침해받는 상황이 빈번해지면서 교황청이 교회법을 다시금 분명히 알린 것이다.

실제 이 같은 사건들로 인해 미국과 호주 등 일부 국가들은 고해성사 중 심각한 범죄 우려를 알게 된 사제가 이를 고발하지 않을 경우 범죄로 간주한다는 내용의 법안을 도입하는 등 고해성사의 비밀을 훼손하는 사회법이 등장하고 있는 상황이다. 아울러 교회와 관련해 난무하는 가짜 뉴스와 여론이 교회에 심각한 영향을 끼치는 일이 지속되는 것도 내사원이 공지를 발표한 이유다.

내사원은 공지에서 “그 무엇도 침해할 수 없는 고해성사의 비밀은 계시된 하느님 법에서 직접 나오고, 성사의 본질 자체 안에서 깊이 뿌리내리고 있다”며 “성사 봉인은 필요불가결하고, 인간적인 어떠한 힘도 이에 대한 관할권을 지니지 않으며 이를 요구할 수도 없다”고 못 박았다.

아울러 “성사 봉인의 불가침성에 강제력을 행사하려는 모든 정치적 행위나 법적 시도는 교회의 자유에 대한 용납할 수 없는 공격일 것”이라며 “그러한 모든 행위나 시도는 참회자이든 고해 사제이든 각 시민의 양심의 자유를 비롯하여 모든 다른 자유의 법적인 토대가 되는 종교 자유를 침해하는 것”이라고 설명했다.

그러면서 “고해 사제가 필요하다면 피를 흘리면서까지 성사의 봉인을 지키는 것은 참회자 앞에서 마땅히 지켜야 하는 신의 행동인 것만이 아니라 그보다 더 큰 의미를 담고 있다”고 덧붙였다. 또 사제는 인간으로서가 아니라 하느님의 이름으로 참회자의 죄를 알게 되기에, 사제는 고해소에서 발설된 말들은 그저 ‘모르는 것’이 된다고 교회법에 명시된 내용을 재차 밝혔다.

내사원은 또 성사 밖에서 이뤄지는 영성 지도자와의 신앙관계, 교황의 비밀, 각자의 직업상 비밀들도 각자의 선익과 안전, 사생활 존중과 공동선을 위해 지켜져야 한다고 강조했다.

이정훈 기자 sjunder@cpbc.co.kr


출처 : 가톨릭평화신문

번호 제목 닉네임 조회수 작성일
1659 성령께 드리는 9일 기도 [제6일차 : 5월 28일] photo 홍보국 117 2020.05.27
1658 프란치스코 교황, '찬미받으소서' 특별 성찰의 해 선포 홍보국 80 2020.05.27
1657 한국 천주교회 사제는 모두 몇 명일까? 홍보국 268 2020.05.27
1656 수원교구 사회복음화국 경찰사목위원회, 경기남부지방경찰청에 신앙인 위한.. 홍보국 85 2020.05.27
1655 창립 50주년 맞이한 한국가톨릭군종후원회 홍보국 64 2020.05.27
1654 ‘한국 교회의 그레타 툰베리’ 가이안·김도현 학생 홍보국 65 2020.05.27
1653 수원교구 정자꽃뫼본당, 멀어진 듯한 하느님과의 거리, ‘통신교리’로 .. 홍보국 210 2020.05.27
1652 수원교구 산본본당 설립 25주년 기념, 수공예 묵주 1500개, 해외.. 홍보국 132 2020.05.27
1651 매교동본당 주보 성 김대건 초상화 제작한 조영규 화백 홍보국 59 2020.05.27
1650 수원교구 광교1동본당, 새 성당 종탑 십자가 축복 홍보국 88 2020.05.27
1649 수원가톨릭미술가회 6월 3~9일 성화성물전 홍보국 43 2020.05.27
1648 성령께 드리는 9일 기도 [제5일차 : 5월 27일] photo 홍보국 100 2020.05.26
1647 교황에게 코로나19 극복 감사 편지 쇄도 홍보국 103 2020.05.26
1646 평화롭지 못한 가정과 학교, 가톨릭의 역할은? 홍보국 94 2020.05.26
1645 『매일미사』 제작 현장을 공개합니다! 홍보국 122 2020.05.26