천주교 수원교구 - 알림마당
  • 교구안내
  • 알림마당
  • 참여마당
  • 간행물
  • 인터넷방송
  • 로그인회원가입
  • 알림마당
  • 공지사항
  • 교구일정
  • CBCK소식
  • 교회소식
  • 본당소식
  • 동영상소식
  • 행사모집
  • 채용공모

소식

  • HOME > 알림마당 > 소식

"소록도의 천사들에게 노벨평화상을 주세요”|

  • 홍보국
  • |조회수 : 126
  • |추천수 : 0
  • |2019-08-01 오후 2:42:18

전남 고흥 녹동고 학생들 손편지 500통 써

‘마리안느와 마가렛’ 나눔연수원
교황과 노벨상 추진위에 전달 계획


마리안느(오른쪽)와 마가렛 간호사.

전라남도 고흥 녹동고등학교(교장 최용성) 학생들이 평생을 소록도에서 한센병 환자들을 위해 헌신한 마리안느와 마가렛 두 간호사의 노벨평화상 수상을 기원하는 편지 500통을 써 화제가 되고 있다.

녹동고 학생들은 7월 16일 학교 도서관에서 학생자치회 주관으로 마리안느와 마가렛 노벨평화상 수상을 염원하는 편지를 작성해 사단법인 ‘마리안느와 마가렛’ 나눔연수원 측에 전달했다. 250여 명의 녹동고 학생들은 각각 국문과 영문으로 두 간호사의 노벨상 수상을 염원하는 편지를 작성했다. 수기로 작성한 편지 250통은 교황, 나머지 250통은 노벨상 추진위원회 측에 전달될 예정이다.

학생들이 자발적으로 참여한 마리안느와 마가렛 노벨상 수상 희망 편지쓰기는 전남도교육청이 진행하는 ‘지역사회 연계 학교 민주주의 시민교육’ 프로그램의 일환으로 마련됐다. 이는 특히 지역사회의 가난하고 소외된 이들을 위해 평생을 헌신한 두 간호사의 나눔과 희생정신을 기리고 본받기 위한 것이다.

이날 학생들의 정성이 담긴 편지를 전달받은 사단법인 ‘마리안느와 마가렛’ 이사장 김연준 신부는 “학생자치회 중심으로 전교생이 편지쓰기에 참여해 자랑스럽다”며 “두 간호사로부터 ‘사랑을 받았던 나라’에서 ‘사랑을 전하는 나라’가 되도록 학생들의 활동을 적극적으로 지원하겠다”고 말했다.

이번 편지쓰기에 참여한 한 학생은 “지난 6월 마리안느와 마가렛 나눔연수원 초청을 받아 소록도의 천사라고 불리는 두 간호사의 나눔과 희생정신을 담은 영화를 보고 감명을 받았다”며 “두 간호사의 숭고한 봉사정신을 널리 알리고 싶다”고 밝혔다.

한편 녹동고는 이에 앞서 마리안느·마가렛 노벨평화상 수상 100만 인 서명운동에도 참여해 전교생 276명과 전 교직원 40명의 서명서를 전달했고, 관련 UCC(사용자 제작 콘텐츠)도 제작하는 등 두 간호사의 나눔과 희생정신을 기리는 일에 적극 참여해 왔다.

박영호 기자 young@catimes.kr

출처 : 가톨릭신문

번호 제목 닉네임 조회수 작성일
1032 “도보성지순례길 함께 걸으며 ‘순교 신심’ 키워요” 홍보국 260 2019.09.04
1031 100년 만에 번역된 교황교서 「가장 위대한 임무」 홍보국 163 2019.09.04
1030 ‘사형폐지에 관한 특별법안’ 발의한다 홍보국 84 2019.09.04
1029 프란치스코 교황, ‘개발도상국, 무슬림, 이민자’ 관심 반영한 새 추.. 홍보국 138 2019.09.03
1028 노트르담 주변 '납' 공포 계속…5개교 "새학기에도 휴교" 홍보국 129 2019.09.03
1027 2019년 제6회 가톨릭영화제, 단편경쟁부문 본선 진출작 13편 발표 홍보국 141 2019.09.02
1026 「한국 천주교 성지순례」 개정판 추가 성지, 어떤 곳일까 홍보국 174 2019.09.02
1025 중국 정부, 교황청과 공동 승인 첫 가톨릭 주교 임명 홍보국 113 2019.09.02
1024 “젊은 다산 키운 팔할, 정조와 천주교” 홍보국 129 2019.09.02
1023 성전 건립은 은혜롭고 축복 된 시간 홍보국 345 2019.08.29
1022 호주 생명운동 단체, 낙태 합법화 법안 통과에 거센 반발 홍보국 133 2019.08.29
1021 성지 4곳 등 전국 순례지 59곳 추가 홍보국 254 2019.08.29
1020 천주교, 피조물 보호 위한 기도 시작 홍보국 128 2019.08.29
1019 중국, 교황청과 합의 후 첫 주교 임명 홍보국 178 2019.08.29
1018 백수 신자에게 장미꽃과 지팡이를 선물한 분당성바오로 본당 공동체 홍보국 269 2019.08.28
1017 故 선종완 신부의 설립 정신을 계승하자 홍보국 264 2019.08.28
1016 호주 생명운동가들, 낙태 합법화 반대 시위 홍보국 103 2019.08.28
1015 교황 "남 돌보지 않는 신자 단순히 ‘성당 관광객’일 뿐" 홍보국 219 2019.08.28
1014 가톨릭신문사에 한문 성경 필사본 기증한 수원교구 송수천씨 홍보국 135 2019.08.28
1013 새 단장 마친 미혼모 시설 ‘생명의 집’ 축복미사 홍보국 173 2019.08.28