천주교 수원교구 - 알림마당
  • 교구안내
  • 알림마당
  • 참여마당
  • 간행물
  • 인터넷방송
  • 로그인회원가입
  • 알림마당
  • 공지사항
  • 교구일정
  • CBCK소식
  • 교회소식
  • 본당소식
  • 동영상소식
  • 행사모집
  • 채용공모

소식

  • HOME > 알림마당 > 소식

부산교구 ‘천주교 사회교리 실천 네트워크’, 청년 젠더 워크숍 열어|

  • 홍보국
  • |조회수 : 216
  • |추천수 : 0
  • |2019-07-31 오전 11:27:53

교회 안에도 만연한 성차별적 문화 진단

‘젠더 감수성’ 높이는 계기
강의와 영화관람·토크 등
9월까지 총 3회 걸쳐 진행


7월 23일 부산교구 노동사목센터에서 열린 ‘2019 청년 젠더 워크숍’ 참가자들이 각자의 ‘젠더 감수성’을 짚어보는 과정의 하나로 ‘자기표현카드’를 고르고 있다.

“남자가 울면 쓰나. 왜 이리 약해요, 남자는 힘이죠.”
 “여자가 예쁘면 제 할 일 다 한 거지. 집에 가서 조신하게 애나 보든가.”
 “우리 본당 청년회 회원 중 90%는 여성입니다. 회장으론 OO 형제님을 추천합니다.”
 “그럼 총무는 자매님들 중에서 뽑으면 되겠네요.”

‘천주교 사회교리 실천 네트워크’ 청년분과(담당 김화영, 이하 천사네)가 7월 23일 부산교구 노동사목센터에서 연 ‘2019 청년 젠더 워크숍’ 첫 회에 참가한 청년들이 공유한 그릇된 ‘젠더’ 의식에 관한 사례들이다. 우리 사회는 물론 교회 안에서조차 ‘남자답게’ 혹은 ‘여자답게’라는 수식어로 남녀의 성과 관계, 역할 등에 대한 비뚤어진 인식이 만연하다.

‘천사네’는 청년 신앙인들이 올바른 ‘젠더 감수성’을 갖추고, 남녀가 서로 존중하며 성차별 없는 사회를 만들어 가는데 힘을 싣고자 올해 처음으로 청년들을 위한 젠더 워크숍을 마련했다. ‘성평등으로 나아가는 교회공동체’를 주제로 기획한 이 워크숍은 총 3회에 걸쳐 진행한다. 7월 워크숍에 이어 8월 20일(부산교구 노동사목센터)에는 다큐멘터리 영화 ‘주님은 페미니스트’ 관람 및 토크, 9월 9일(부산 가톨릭센터 소극장)에는 ‘젠더 갈등과 폭력, 성평등으로 나아가는 교회공동체’ 주제강연 및 ‘아름다운 세상을 여는 미사’를 마련한다. 9월 강연은 박은미 대표(한국가톨릭여성연구원)가 맡는다.

7월 워크숍에서 참가자들은 ‘젠더’ 즉 사회적 성, 성역할, 성인지 등에 대해 올바로 이해하고 성별 차이로 인한 불균형과 차별 등을 인식하는 젠더 감수성 실태에 대해 알아가는 시간을 가졌다. 또 일상생활에 만연한 성차별적인 언어표현과 행동 등을 정화하는데 앞장 설 뜻을 밝혔다.

이번 워크숍 강의 및 진행을 담당한 김화영(세레나)씨는 “사회 구성원들의 가치관과 고정관념이 폭력과 남녀 차별의 원인이 되기도 한다”면서 “유모차를 유아차, 저출산을 저출생 등으로 평소 사용하는 언어부터 바꾸면서, 우리 사회의 남녀 차별적인 문화를 변화시키고 젠더 감수성이 높은 사회를 만들어 나갈 수 있을 것”이라고 제안했다.

지난 2014년 창립된 ‘천사네’는 평신도들이 가난하고 소외된 이들과 함께하며 사회교리 확산과 우리 사회 현안 해결 등을 위해 자발적으로 활동한다는 점에서 긍정적인 평가를 받고 있다. 또한 부산교구 정의평화위원회와 연대·협력하고, 본당 사회교리공부방 지원 등 다양한 교육 등을 제공하는 데에도 적극 나서고 있다.

주정아 기자 stella@catimes.kr

출처 : 가톨릭신문

번호 제목 닉네임 조회수 작성일
1162 교구·수도회 간 다리 역할 할 조직 필요 홍보국 171 2019.11.04
1161 강우일 주교, 핵 발전 문제 지적한 성명 발표 홍보국 171 2019.10.25
1160 아마존 위한 교황의 호소… 빠른 시일 내 화재 진화되길 홍보국 171 2019.08.27
1159 하느님은 사랑이십니다  -  사회복음화국 자원봉사자의 날 행사 열려 홍보국 172 2019.09.24
1158 중국 정부, 교황청과 공동 승인 첫 가톨릭 주교 임명 홍보국 173 2019.09.02
1157 프랑스 성당 스테인드글라스 大作 19점, 한국인 화가와 스위스 부호가.. 홍보국 173 2019.11.01
1156 33년 무료급식소 봉사 95세 정희일 할머니에 'LG 의인상' 홍보국 174 2019.12.09
1155 가습기 살균제 피해자 고통 여전…지원과 기도 필요 홍보국 175 2019.08.01
1154 "가장 낮은 곳에서 희망을 말하는 사람" file 홍보국 176 2019.11.22
1153 미바회 수원지부 후원금 전달식 홍보국 177 2019.10.18
1152 “난민 포용 아닌 배척…우리도 울었다” 민혁 친구들 차마 못 썼던 입.. 홍보국 177 2019.08.13
1151 천주교와 한글은 서로의 확산 촉매였다 홍보국 177 2019.10.01
1150 탄생 100주년 구상 시인을 생각한다 홍보국 178 2019.11.25
1149 시노드 참석한 수녀, “여성도 투표할 수 있어야” 홍보국 179 2019.10.18
1148 수원 오전동본당 순교영성 강학 2012년부터 해마다 두 번 개설..... 홍보국 179 2019.10.16