천주교 수원교구 - 알림마당
  • 교구안내
  • 알림마당
  • 참여마당
  • 간행물
  • 인터넷방송
  • 로그인회원가입
  • 알림마당
  • 공지사항
  • 교구일정
  • CBCK소식
  • 교회소식
  • 본당소식
  • 동영상소식
  • 행사모집
  • 채용공모

소식

  • HOME > 알림마당 > 소식

“‘노숙자를 위한 13개의 집’ 지어달라”|

  • 홍보실(hongbo)
  • |조회수 : 407
  • |추천수 : 0
  • |2019-07-18 오전 11:25:32

공동총장 마브릭 신부, 한국 빈첸시안 가족의 날 행사에서 강조 

▲ 토마스 마브릭 총장 신부가 13일 한국의 빈첸시안들에게 기적의 메달회와 빈첸시안 마리아 청년회를 설립하고, 노숙자를 위한 13개의 집을 지어달라고 요청하고 있다.


한국의 빈첸시안이 13일 의정부교구 성 빈첸시오의 집 교육관에 모였다. 성 빈첸시오 아 바오로 사제선교회(라자리스트회)ㆍ사랑의 딸회 공동총장 토마스 마브릭 신부와 함께하는 빈첸시안 가족의 날 행사가 열렸기 때문이다. 이날 행사에는 마브릭 공동총장 신부를 비롯해 국내 성 빈첸시오 아 바오로 사랑의 딸회와 사랑의 씨튼 수녀회, 수원 성 빈센트 드 뽈 자비의 수녀회 등 3개 수도회 수도 가족들, 성 빈첸시오 아 바오로회 한국이사회와 서울ㆍ의정부ㆍ대전ㆍ부산ㆍ인천ㆍ원주교구 이사회 평신도 가족 등 120여 명이 함께했다.

마브릭 신부는 이날 가족의 날 행사에서 한국의 빈첸시안에게 세 가지를 당부했다. 먼저 1847년 프랑스 파리의 라자리스트회 본원에서 설립된 ‘기적의 메달회’와 1835년 사랑의 딸회원들이 조직한 뒤 1847년 교황청 인준을 받은 ‘빈첸시안 마리아 청년회’ 등 두 단체를 한국에도 설립해 달라고 요청했다.

또 지난 2017년 빈첸시오 은사 400주년의 해를 맞아 라자리스트회와 사랑의 딸회에서 시작한 프로젝트인 ‘노숙자를 위한 13개의 집(Thirteen Houses)’을 한국에서도 지어줄 것을 한국 빈첸시오 공동체에 요청하고, 이를 위해 필요한 교육을 빈첸시오 가족 수도회에서 준비해 달라고 당부했다.

성 빈첸시오 아 바오로회 한국이사회 이충원(라파엘) 회장은 가족의 날 행사에서 “빈첸시안의 일원으로서 빈부의 극한 양극화에 빠르게 대응하는 현실적 조직체계 구축이 필요한 시점에서 과거를 답습하는 데 머물러 있다는 자괴감에 죄책감을 느낀다”면서 “오늘 모임이 불씨가 돼 그리스도의 사랑을 증거하셨던 빈첸시오 성인의 영성이 다시금 국내에서도 활성화하는 계기가 되기를 바란다”고 밝혔다.

오세택 기자 sebastiano@cpbc.co.kr


출처 : 가톨릭평화신문

번호 제목 닉네임 조회수 작성일
1556 교황청과 아시아 4개국 보건 관계자, 코로나 대응 논의 홍보국 206 2020.04.29
1555 [인터뷰] 박정훈 "미사 참례 확인용 스마트폰 앱, 다른 본당에서 누.. 홍보국 489 2020.04.29
1554 "미래 교회, 만남과 소통, 접촉 방식 전환이 과제" 홍보국 215 2020.04.29
1553 국내 천주교 신자 4만명 늘어 591만명 홍보국 412 2020.04.28
1552 은이성지~미리내성지 12.5㎞ 용인시 '명품 순례길'로 조성 홍보국 418 2020.04.28
1551 코로나19로 중단된 파리 노트르담성당 복구공사 재개 홍보국 160 2020.04.28
1550 두 달만에 성체 모시니 ‘울컥’… 조심 또 조심 홍보국 326 2020.04.28
1549 코로나19, '성전'과 신앙의 의미를 다시 묻다 홍보국 212 2020.04.28
1548 ‘한국 천주교회 통계 2019’ 발행 홍보국 246 2020.04.27
1547 오랜만에 참석한 미사에 거리두기는 필수 홍보국 306 2020.04.27
1546 미사 중단 두 달의 기록…우리에게 남긴 5가지 홍보국 342 2020.04.27
1545 주일학교 온라인 개학이 우리에게 던지는 질문 홍보국 264 2020.04.27
1544 용인시, 은이성지 '김가항 성당' 향토유적 지정 홍보국 175 2020.04.27
1543 교황청 ‘코로나19위원회’ 발족… 전염병 연구·국가 간 협력 나서 홍보국 337 2020.04.24
1542 범여권 190명 당선… 한국 가톨릭 교회가 주목하고 있는 입법안들 홍보국 444 2020.04.24