천주교 수원교구 - 알림마당
  • 교구안내
  • 알림마당
  • 참여마당
  • 간행물
  • 인터넷방송
  • 로그인회원가입
  • 알림마당
  • 공지사항
  • 교구일정
  • CBCK소식
  • 교회소식
  • 본당소식
  • 동영상소식
  • 행사모집
  • 채용공모

소식

  • HOME > 알림마당 > 소식

‘함흥교구·덕원자치수도원구 사진전’|

  • 홍보국
  • |조회수 : 210
  • |추천수 : 0
  • |2019-07-17 오전 11:49:37

분단 전 북한교회, 사진으로 만나요

파주 민족화해센터 갤러리서 진행


7월 10일 오후 경기도 파주 탄현면 민족화해센터에서 열리고 있는 함흥교구와 덕원자치수도원구 사진전을 찾은 순례자들이 사진을 감상하고 있다.

한반도 북부 함경남북도 지역 함흥교구와 덕원자치수도원구에서 꽃핀 신앙인들의 삶을 엿볼 수 있는 사진이 전시 중이다.

의정부교구 파주 참회와속죄의본당(주임 권찬길 신부)은 북녘 신앙의 역사적 흔적이 담겨 있는 함흥교구와 덕원자치수도원구 사진전을 지난 6월부터 경기도 파주 탄현면 민족화해센터 순례자 갤러리에서 열고 있다.

함흥교구와 덕원자치수도원구는 교황 비오 11세에 의해 1940년 원산대목구에서 분리, 설정됐다. 원산대목구는 분리될 당시 12개 본당에 신자 수 1만1000여 명이 될 정도로 성장했다. 하지만 1949년 북한 공산정권에 의해 성직자, 수도자들이 체포되고 모든 재산이 몰수되면서 지금까지 침묵의 교회로 남아 있다.

전시회에는 원산대목구 설정 이전부터 함흥교구와 덕원자치수도원구 설정 이후까지 모습이 담긴 사진들과 하느님의 종 신상원 보니파시오 아빠스와 동료 37위 그림이 전시돼 있다.

권찬길 신부는 이번 사진전을 열게 된 취지에 대해 “참회와속죄의본당이 북녘 순교자들을 위해 기도하고 그분들을 공경하는 순례지로 지정됐기 때문에 평양교구 90주년 사진전에 이어 함흥교구와 덕원자치수도원구 사진전을 열게 됐다”고 밝혔다.

권 신부는 “이곳이 성인의 생애와 관련 있거나 교회의 역사적인 현장이 보존된 곳은 아니지만, 개념적인 순례지로서 많은 순례자들이 방문해 북녘 교회 역사가 담겨 있는 사진들을 보고 함께 기도한다”고 말했다.

사진은 성 베네딕도회 왜관수도원에서 제공했다. 사진전 종료일은 정해지지 않았으며, 상시 전시 중이다.

박민규 기자 pmink@catimes.kr


출처 : 가톨릭신문

번호 제목 닉네임 조회수 작성일
963 일본 주교회의, 11월 교황 방문 앞두고 평화 위한 기도 요청 홍보국 271 2019.08.08
962 청년이여, 불평등한 경제 바꾸자 ‘프란치스코의 경제’ 대회 열린다 홍보국 191 2019.08.08
961 네오까떼꾸메나도의 길, 마카오에 신학원 설립 홍보국 174 2019.08.08
960 ‘고해성사 비밀 봉인의 불가침성’ 재천명 홍보국 229 2019.08.08
959 14일 일본대사관 앞에서 ‘위안부’ 기림일 미사 홍보국 170 2019.08.08
958 교구 내 장애아들의 여름 최대의 여름 축제! 수원교구 장애아 주일학교.. 홍보국 244 2019.08.07
957 대건청소년해외봉사단 라오스 폰홍에서 8박 10일간의 사랑나눔 자원봉사 photo 홍보국 238 2019.08.07
956 인류복음화성, 아시아 선교사 양성 위한 대학 설립 홍보국 177 2019.08.07
955 한일 갈등, "국가의 자존 회복하는 기회 삼아야" 홍보국 235 2019.08.06
954 한반도 서남해 최남단 흑산도 성당 문화재 등록 홍보국 201 2019.08.06
953 가톨릭 성추문 수습 고심하는 교황... 전 세계 사제에 격려편지 홍보국 299 2019.08.06
952 교구 해외선교위원회 , 남수단 결식아동을 위한 무료급식 기금 2천만 .. photo 홍보국 246 2019.08.05
951 교황, 美 총기 사건 희생자 애도 ... "무고한 시민 공격" 비판 홍보국 143 2019.08.05
950 [인터뷰] 최인숙 "주일학교에서 장애인·비장애인 함께 어울려요" 홍보국 214 2019.08.05
949 [인터뷰] 김승월 "가톨릭 언론인, 목소리 없는 이들의 목소리 돼야" 홍보국 142 2019.08.05
948 [북한 천주교 기행] 김연수 "북한 신자들, 장충성당에선 金부자 배지.. 홍보국 201 2019.08.05
947 필리핀주교회의 "사형제 부활, 범죄 근절 해결책 될 수 없어” 홍보국 195 2019.08.02
946 아프리카-마다가스카르 주교회의연합회 18차 정기총회… "젊은이들 요청.. 홍보국 199 2019.08.02
945 교회 안의 여성, 시대적 요청에 주목해야 홍보국 213 2019.08.02
944 교황청 부대변인에 브라질 출신 평신도 크리스치아니 무레이 임명 홍보국 174 2019.08.0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