천주교 수원교구 - 알림마당
  • 교구안내
  • 알림마당
  • 참여마당
  • 간행물
  • 인터넷방송
  • 로그인회원가입
  • 알림마당
  • 공지사항
  • 교구일정
  • CBCK소식
  • 교회소식
  • 본당소식
  • 동영상소식
  • 행사모집
  • 채용공모

소식

  • HOME > 알림마당 > 소식

제23회 수원교구 심포지엄|

  • 홍보실(hongbo)
  • |조회수 : 415
  • |추천수 : 0
  • |2019-06-07 오후 1:23:40



   수원교구가 교구 전체의 시대적 복음 선포의 중점 사안으로 주목한 ‘통합 사목’인 ‘유기적 협력 사목’을 위한 전제인 소통의 방법으로, ‘개방’, ‘공유’, ‘협업’을 기본정신으로 하는 ‘플랫폼’ 개념을 접목하고 활용하는 방안을 제시됐다. 또한, 통합 사목을 위한 실천적 접근과 통합 사목을 위한 플랫폼 구축의 로드맵이 제시됐다.


   5월 30일, 정자동 주교좌성당에서는 ‘통합 사목(유기적 협력 사목)의 이해와 전망’이라는 주제로 ‘제23회 수원교구 심포지엄’이 개최됐다.


   교구 사목연구소(소장 이근덕 헨리코 신부)가 주최한 이번 심포지엄에는 교구장 이용훈(마티아) 주교와 총대리 이성효(리노) 주교, 교구장대리 문희종(요한 세례자) 주교를 비롯해 교구 사제, 수도자, 평신도 450여 명이 참석해, 통합 사목에 대한 뜨거운 관심을 드러냈다.


   이성효(리노) 주교의 ‘초인(超人) 시대의 통합사목’이라는 기조 강연으로 시작한 심포지엄은 ▴발제1 ‘통합사목’을 위한 이론적 접근 ▴발제2 ‘통합사목’을 위한 실천적 접근 ▴발제3 ‘통합사목’을 위한 플랫폼 구축:이론과 실제 ▴질의 응답 ▴총평 및 강복 순으로 진행됐다.


   기조 강연을 통해 이성효 주교는, “2018년 6월 개편된 대리구제의 대의명분에 걸맞은 ‘쇄신과 ‘지속적 성장’을 추구하는 사목을 위해 ‘통합 사목(Integrative Pastoral)’이라는 개념이 ‘2018년 교구장 사목 교서’를 통해 제시됐다.”며, 통합 사목이 초인적(超人的)인 환경으로 진화하는 시대 흐름에 맞추어 준비하고 진행하는 과정에서, 인식의 문제와 공감대 형성의 필요성에 주목했다. 또한, 이를 위해 ‘통합 사목’의 명확한 이해가 선행돼야 한다는 점을 강조했다.


   이어진 첫 번째 발제는 ‘통합사목을 위한 이론적 접근’을 주제로 갈곶동 본당 주임 박현창(베드로) 신부가 맡았다.
   박 신부는 미래학자들의 연구를 토대로 정보통신기술의 획기적이고 급진적 발전으로 말미암은 “’초(超)연결 시대’의 도래”와 그로 인한 사회환경의 변화 안에서의 ‘통합사목’의 의미와 방법을 모색하면서, ‘통합사목’의 실체로 사제 중심적이고 성직자 의존적인 옛 사목방식을 보완하고 교회의 모든 활동영역에서 사제, 평신도, 실무 및 명예 위원들로 이루어진 이들 구성원의 ‘유기적 협력’을 제안했다. 박 신부는 유기적 협력을 위해 ‘개방’, ‘공유’, ‘협업’을 기본정신으로 하는 ‘플랫폼’ 개념을 접목하고, 이를 활용하는 방안을 제시했다.


 “‘통합 사목’을 위한 실천적 접근”에 대해 두 번째 발제를 한 교구 사목연구소장 이근덕(헨리코) 신부는 ‘교구 설정 50주년을 기점으로 한 교구장 사목 교서의 전개과정’을 설명했다.

   그리고, ’선택과 집중’을 기본 원칙으로 하는 본당 안에서의 ‘통합 사목’을 위한 ‘유기적 협력’은 ‘존중·배려·경청’을 바탕으로 소통을 통한 참여로 이어져야 한다고 주장했다. 또한, ‘세대 공감을 위한 협력 사목’의 일환으로, ‘생애주기에 따른 유기적 협력 방안과 지구 차원의 유기적 협력 방안, 대리구 차원의 유기적 협력 방안, 교구 차원의 유기적 협력 방안’을 제시하는 한편, ‘통합 사목 지원센터 구축’을 통해, 개인·단체·본당 간의 유기적 소통환경 조성 및 유기적 협력을 위한 다양한 서비스와 관리가 필요하다고 주장했다.


   마지막 발제자로 나선 아주대학교 소프트웨어학과 최영준 교수는, ‘통합 사목’의 실천적 방안으로 ‘유기적으로 협력하는 사목’과 ‘소통’을 구상했던 이성효 주교의 ‘플랫폼 개념을 컴퓨터공학의 관점으로 접근해 ‘통합 사목 플랫폼의 비전과 목표를 분석하고 통합 사목 플랫폼 구축을 위한 로드맵을 설계해 보였다.


   발제를 모두 마치고 이어진 ‘질의응답’ 시간에는, ‘통합 사목’에 대한 많은 평신도들의 관심을 대변하듯 다양한 질문이 쏟아졌다.


   이용훈 주교는 총평을 통해, “크게 변화하는 사목환경에 대응하는 방안으로 ‘플랫폼 개념’과 ‘생애주기에 따른 유기적 협력’과 같은 여러 실천적 대안이 제시되고 있는 것을 고맙게 생각한다.”면서, “‘통합 사목’의 성공과 원만한 진행을 위해서는 봉사자와 성직자 등 관계하는 사람들의 적극적인 관심과 참여가 중요하다.”고 말했다.


손위일 마태오 son-will@hanmail.net 

이광례 스콜라스티카 lkl42017@hanmail.net

수원교구 명예기자





번호 제목 닉네임 조회수 작성일
1498 2020년 수원교구 주님 수난 성지 주일 photo 홍보국 249 2020.04.06
1497 인터넷 미사에 ‘세상에서 가장 아름다운 언어’(수어) 담다 photo 홍보국 393 2020.04.06
1496 가톨릭 수도자단체 "텔레그램 n번방, 저속한 자본주의 단면" 홍보국 249 2020.04.06
1495 대백선교문화재단, 2020 부활절 기획 '유명작가 성화' 특별전 홍보국 122 2020.04.06
1494 교황도 '신자 없이' 성지 주일 미사 집전 홍보국 156 2020.04.06
1493 수원교구, 사회적 거리두기 동참 본당 내 모임·행사 무기한 중단 홍보국 167 2020.04.06
1492 美배런 주교 "사회적 거리두기는 큰 영적성장의 기회" 홍보국 484 2020.04.03
1491 천주교 성지 전동성당 130년만에 새단장된다 홍보국 491 2020.04.03
1490 천주교 수원교구, 본당 공동체 미사 무기한 중단 홍보국 1423 2020.04.02
1489 코로나 사태 장기화에 부활절 행사도 '온라인' 속속 홍보국 2195 2020.04.02
1488 올해 ‘젊은이 십자가의 길’은 유튜브로 홍보국 406 2020.04.02
1487 반드시 마스크 쓰고 증상 의심되면 대송 홍보국 557 2020.04.02
1486 직접 만든 마스크로 그리스도 공동체의 사랑 전합니다 홍보국 458 2020.04.01
1485 수원교구 상담소 탐방_ 시흥시외국인복지센터 상담소 홍보국 203 2020.04.01
1484 지금, 특별한 십자가의 길_ (하) 요당리성지 홍보국 345 2020.04.0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