천주교 수원교구 - 알림마당
  • 교구안내
  • 알림마당
  • 참여마당
  • 간행물
  • 인터넷방송
  • 로그인회원가입
  • 알림마당
  • 공지사항
  • 교구일정
  • CBCK소식
  • 교회소식
  • 본당소식
  • 동영상소식
  • 행사모집
  • 채용공모

소식

  • HOME > 알림마당 > 소식

‘안티오키아 사건’과 ‘사랑’의 계명|

  • 홍보실(hongbo)
  • |조회수 : 439
  • |추천수 : 0
  • |2019-05-18 오후 10:55:35

2019년 5월 19일자 수원주보 3면

복음단상 깊이 읽기


‘안티오키아 사건’과 ‘사랑’의 계명


  사도행전 13장과 14장은 바오로와 바르나바의 1차 선교여행을 알려줍니다. 이 선교여행은 45-49년경에 이루어진 것으로써, 시리아의 안티오키아에서 시작됩니다. 우리는 흔히 바오로가 이방인들의 선교사였다고 생각하기 때문에, 처음에는 유다인을 중심으로 선교를 하였다는 점을 간과할 수 있습니다. 그렇다면, 바오로의 이방인을 위한 선교는 어떠한 계기에서 본격적으로 시작되었을까요? 


  갈라티아서 2장 11절에서 14절을 보면 우리는 그 배경을 알게 됩니다. 처음에 베드로는 이방인 그리스도인들과 잘 어울렸습니다. 그러다가, 야고보의 명을 받고 예루살렘에서 온 유다계 그리스도인들에게서 이방인들과 어울리지 말라는 협박을 받은 베드로는 이방인 그리스도인들과 멀리하게 됩니다. 그러자 바오로가 베드로를 질타합니다. 이것을 오늘날 ‘안티오키아 사건’이라고 부릅니다. 


  우리는 이 안티오키아 사건에서 사도들의 잘못된 판단과 사도들 간의 갈등을 보게 됩니다. 야고보는 잘못된 판단으로 베드로에게 이방인들과 어울리지 못하도록 종용하였고, 베드로는 이 판단을 받아들여 이방인들을 멀리 합니다. 더욱이 베드로의 태도를 보고 다른 이들도 위선적인 태도를 보입니다. 그러자 바오로는 베드로의 태도에 정면으로 반대합니다. 이러한 상황은 우리 삶에서도 매우 자주 접하는 것이기도 합니다. 그렇다면 사도들은 그러한 것을 어떻게 해서 극복할 수 있었을까요? 


  오늘 복음에서 우리는 그 답을 찾을 수 있습니다. 예수님은 당신이 떠난 이후에 이러한 갈등과 대립이 제자들에게 일어날 것을 아셨는지 이렇게 말씀하셨습니다. “너희가 서로 사랑하면, 모든 사람이 그것을 보고 너희가 내 제자라는 것을 알게 될 것이다”(요한 13,34-35). 예수님의 제자들을 ‘사도’라고 부릅니다. 그리고 사도는 ‘서로 사랑하는 이들’입니다. 여러분도 사도입니다!


글. 이수완 로마노(하상신학원 외래교수, 영성신학)

번호 제목 닉네임 조회수 작성일
1911 [환경의 날] 성필립보생태마을 황창연 신부 "뱀, 정전, 태양광만…" 홍보국 555 2020.06.05
1910 [休] 이름없는 순교자의 땅에서…그리스도를 만나다 홍보국 351 2020.01.08
1909 [cpbc TV 인터뷰] 수원교구 김학렬 신부 "순교자 영성의 핵심은.. 홍보국 421 2019.09.25
1908 [travel abroad] 무작정 걸어도 괜찮은 도시 홍보국 457 2019.09.10
1907 `가톨릭교회는 동성애자를 단죄한다`? 오해와 진실 홍보국 811 2018.07.26
1906 `낙태는 선택의 문제가 아니다` 16일 청년생명대회 홍보국 453 2019.03.18
1905 `SNS로 복음 전하는 성직자들` 홍보국 567 2018.10.17
1904 ‘1미터에 1원씩’ 선교 기금 위해 달린 두 사제 홍보국 481 2019.11.08
1903 ‘2018 한일 탈핵평화 순례’ 9월 13-16일 한국에서 개최 홍보국 506 2018.09.10
1902 ‘2019 광주지구 소공동체 봉사자 학교’ 분기별 개최 홍보국 576 2019.01.15
1901 ‘2019 한반도 평화나눔포럼’ 참석 후 떠난 헝가리 페테르 에르되 .. 홍보국 466 2019.05.29
1900 ‘5월 29일’ 성 바오로 6세 교황 선택 기념일로 홍보국 667 2019.02.13
1899 ‘가톨릭 성지’를 사진에 담아 영혼을 일깨우는 이성호 작가 홍보국 454 2020.01.03
1898 ‘가톨릭 자살 예방 매뉴얼’ 만든다 홍보국 138 2020.08.12
1897 ‘가톨릭신문 역사전시관’ 문 열어 홍보국 401 2019.01.03