천주교 수원교구 - 알림마당
  • 교구안내
  • 알림마당
  • 참여마당
  • 간행물
  • 인터넷방송
  • 로그인회원가입
  • 알림마당
  • 공지사항
  • 교구일정
  • CBCK소식
  • 교회소식
  • 본당소식
  • 동영상소식
  • 행사모집
  • 채용공모

소식

  • HOME > 알림마당 > 소식

내가 원치 않는 것을 먹는 세상<안전한 먹거리 ③>|

  • 홍보국
  • |조회수 : 304
  • |추천수 : 0
  • |2019-04-05 오후 2:27:58

수원주보 2019년 4월 7일자 4면 생태에세이


내가 원치 않는 것을 먹는 세상<안전한 먹거리 ③>


다양한 성인병과 각종 암, 악성 질병으로 오랜 시간을 힘들게 보내는 이들이 많은 요즘, 방송을 비롯한 여러 매체에서는 건강과 관련된 많은 정보를 쏟아내고 있습니다. 그런데 이런 정보에는 공통점이 있습니다. 바로 가공식품을 줄이거나 섭취하지 않는 방향으로의 식생활 변화를 강조하는 것입니다. 

식품의약품안전처에서 안전성에 대해 문제를 삼지 않는 식품을 섭취하는데도, 우리는 늘 건강을 위협받고 있습니다. 

우리가 먹는 식품이 왜 문제일까요? 문제의 핵심은 ‘식품에 첨가되는 물질’입니다. 


‘햄, 소시지, 젓갈류, 훈제식품’ 등 ‘가공식품’에는 원재료의 변색과 부패를 방지하고, 맛을 좋게 하기 위해 ‘아질산나트륨’을 첨가합니다. 이것이 식품의 단백질과 만나면 ‘니트로소아민’이라는 발암물질을 생성하는 것으로 알려져 있습니다. 이 물질은 구토와 호흡곤란, 분노, 어린이 주의력 결핍, 천식, 우울증을 유발합니다. 또, 수많은 가공식품에 사용되는 것으로 알려진 ‘소르빈산칼륨’ 즉 방부제는 장기복용 시 위와 간에 악영향을 주고, 암을 유발합니다. 한편, 조미료의 주성분으로 알려진 ‘MSG’의 경우 자연계의 버섯, 육류, 김, 토마토 등에도 존재하지만 그 부작용은 없는 것으로 알려져 있습니다. 그러나 인공 화학물인 ‘MSG’는 다량으로 섭취할 경우 근육경직, 메스꺼움 등의 부작용을 일으키기도 합니다. 그런가 하면, 부패를 방지하고 보존성을 높이기 위해 ‘마가린, 청량음료, 간장, 절임식품’ 등에 첨가되는 ‘솔빈산’의 경우, 다른 첨가물과 만나면 치명적일 수 있습니다. 그 예로 ‘솔빈산’이 첨가된 ‘잼’과 ‘아질산나트륨’이 들어간 ‘햄’을 같이 섭취하면 세포의 변이를 일으켜 암을 유발하는 ‘변이원성물질’이 생성된다고 합니다. 아이들이 좋아하는 과자와 아이스크림에는 독성이 적은 수용성 산성 ‘타르색소’를 사용하지만, 이마저도 소화효소작용 저해와 간과 위에 장해를 일으킵니다. 한국, 일본 등 일부 나라에서 허용하는 ‘적색2호’는 유해성 때문에 미국에서는 식용을 금지하고 있으며, ‘황색4호’는 유럽연합에서 ‘천식유발물질’로 지정했습니다. 150g의 콘 아이스크림 하나에 각설탕 12개 반, 200g의 통 아이스크림에 각설탕 16개 반 분량의 설탕이 함유되어 있습니다. 여기에 유지방과 물이 잘 섞이도록 더하는 ‘유화제’는 체내에 유입된 해로운 물질까지 섞고, 체액으로 이동시켜서 몸속 세포가 흡수하게 만든다고 합니다.


글. 양기석 스테파노 신부(교구 환경위원장·지동 본당 주임)



번호 제목 닉네임 조회수 작성일
572 교황, 사상 첫 아라비아반도 방문…대규모 미사로 종교화해 도모 홍보국 287 2019.02.07
571 가톨릭에코포럼 “생명을 살리는 경제”로 패러다임 바꿔야 홍보국 287 2018.09.21
570 세계 가정대회...교황 영상 메시지 홍보국 287 2018.08.24
569 프란치스코 교황 청년평화순례단 격려 홍보국 288 2018.11.27
568 군인주일 특집_ 부족한 교리교육 아쉬워…훈련병 “종교 활동 길었으면” 홍보국 288 2018.10.04
567 종악이, 종악이 엄마 복녀 이시임 안나 홍보국 288 2019.05.18
566 한반도 평화 기원 교황 메시지 요청키로 홍보국 288 2019.04.12
565 주교회의 순교자현양과 성지순례사목위, 성지 담당 사제 연수 홍보국 288 2019.07.10
564 춘천교구 신자들 산불 피해 커 홍보국 289 2019.04.09
563 교황, `미성년자 학대·착취 금지` 자의교서 발표 "성 범죄 신고 .. 홍보국 289 2019.04.04
562 안중근 도마 “가톨릭교인들의 자랑이자 거울” 홍보국 290 2019.03.22
561 수원교구 생명나눔 캠페인 장기 기증자, 2년 만에 7백 명 다시 돌파 홍보국 290 2019.04.08
560 가톨릭대 교회법대학원 공식 출범 ‘교황청립 대학 첫 단추 끼웠다’ 홍보국 290 2019.06.25
559 정의·인권·평화운동 헌신 그 숭고한 정신 되새기다 홍보국 291 2019.03.19
558 제5회 가톨릭영화제 기자회견 성료, 배우 정수영 홍보대사 위촉 홍보국 291 2018.09.19
557 ‘낙태죄 폐지 반대 탄원서’ 또 헌재에 제출 홍보국 292 2018.08.01
556 종교계, 3.1운동 100주년 기념 친일 등 어두운 과거 반성 움직임.. 홍보국 292 2019.03.04
555 나는 예수님과 한식구인가? 홍보국 292 2019.06.14
554 헝가리 에르되 추기경 `유람선 침몰로 희생된 한국인 위해 미사 봉헌하.. 홍보국 292 2019.06.03
553 '바래지지 않는 다섯 해의 기억' 천주교, 세월호 추모 홍보국 292 2019.04.15