천주교 수원교구 - 알림마당
  • 교구안내
  • 알림마당
  • 참여마당
  • 간행물
  • 인터넷방송
  • 로그인회원가입
  • 알림마당
  • 공지사항
  • 교구일정
  • CBCK소식
  • 교회소식
  • 본당소식
  • 동영상소식
  • 행사모집
  • 채용공모

소식

  • HOME > 알림마당 > 소식

올리베따노 성 베네딕도수도회 고성수도원장 유덕현 아빠스 축복식 거행|

  • 홍보국
  • |조회수 : 384
  • |추천수 : 0
  • |2019-04-01 오후 3:31:45





지난달 27일 올리베따노 성 베네딕도수도회 고성수도원 초대 아빠스에 선출된 유덕현(야고보) 아빠스에 대한 축복 예식이 지난 26일 이탈리아 시에나의 몬테 올리베토 대수도원 총원에서 거행됐습니다.

이날은 고성수도원이 속한 몬테 올리베토의 성 베네딕도회 연합회 설립 700주년을 맞는 날이었습니다.

유덕현 아빠스와 함께 북아일랜드에서 새로 아빠스좌 수도원으로 승격한 성 십자가 수도원의 초대 아빠스인 마크-에프렘 놀란 아빠스에 대한 축복식도 함께 이뤄졌습니다.

축복예식은 복음 낭독에 이어 유 아빠스에 대한 교황 강복장이 낭독되고 고성수도원의 아빠스좌 수도원(Abbatia) 승격 교령과 유 아빠스 선출 인준 교령을 선포하는 것으로 장엄하게 막을 올렸습니다.


▲ 왼쪽부터 유덕현 아빠스, 로사 총아빠스, 마크-에프렘 놀란 아빠스.


이어 강론과 아빠스 후보자들에 대한 디에고 마리아 로사 총아빠스의 질문과 답변, 성인호칭기도와 규칙서 수여, 아빠스의 부성을 상징하는 반지와 모관, 목장 수여, 성찬례 순서로 진행됐습니다.

로사 총아빠스는 강론에서 “아빠스가 자기 공동체를 인도하는 방법은 말과 모범과 기도”라며 “이 세 가지를 열심히 할 때 아빠스 직무는 일종의 삼위일체 성사가 된다”고 강조했습니다.

이어 “아무 문제도, 어려움도, 약점도 없는 그런 공동체는 없다"며 “그런 순간이 오면 간절한 기도를 바치면서 자신의 힘이 아닌 하느님께 더 신뢰를 두라”고 당부했습니다.

유덕현 아빠스는 축복식에서 “‘제가 무엇이길래 이토록 큰 축복으로 감싸주시나이까?’라는 고백이 맨 먼저 나왔다”고 소감을 밝혔습니다.

그러면서 “하느님의 나라, 아버지의 집으로 돌아가는 그날까지 좋으신 하느님 아버지의 자비와 사랑, 용서를 모든 이에게 전하고 그분들이 하느님의 행복을 느끼도록 해주고 싶다”고 말했습니다.

    cpbc 서종빈 기자

    출처 : 가톨릭평화방송


    번호 제목 닉네임 조회수 작성일
    668 교황, 사제·수녀의 성적 비리 보고의무 '법'제정 홍보국 478 2019.05.10
    667 5·18기억 조형물 ‘오월 걸상’ 명동성당 앞에 서울 1호 설치 홍보국 251 2019.05.10
    666 교황, 아프리카 부르키나파소 테러 희생자 위로 홍보국 248 2019.05.10
    665 성소 주일 4개 교구장 공동 사목교서 발표 홍보국 287 2019.05.10
    664 노트르담 대성당은 어떻게 복원될까 홍보국 284 2019.05.10
    663 제2대리구, 가톨릭 인문학 강좌 2019년 1학기 종강·수료미사 홍보국 456 2019.05.08
    662 수원교구 가톨릭 미술가회 열여덟 번째 성화성물전 홍보국 276 2019.05.08
    661 종교환경회의, ‘4대강보해체저지범국민연’ 규탄 기자회견 홍보국 282 2019.05.08
    660 헌재 위헌심판대 오른 '사형제'…연이은 흉악범죄에 논란 가열 홍보국 218 2019.05.08
    659 '잠자는 사람아 깨어나라' 천주교광주대교구 5·18기념미사·도보순례 홍보국 268 2019.05.08
    658 수원교구 안법高 학생들, 강원도 산불 피해 돕기 성금 전달 홍보국 346 2019.05.07
    657 프란치스코 교황, 정교회국가 불가리아 방문…"난민 수용" 호소 홍보국 275 2019.05.07
    656 이주민건강협회, '바보의 나눔'과 이주노동자 치료비 지원사업 홍보국 236 2019.05.07
    655 ‘국제 가톨릭 출판의 날’… 주변부로 손 내미는 가톨릭 출판인 홍보국 237 2019.05.07
    654 “성당에 숨겨진 가톨릭 미술 이야기, 알고 보면 더 재밌어요” 홍보국 615 2019.05.03
    653 새 교황령 반포 예고 홍보국 409 2019.05.03
    652 교황, 발칸반도 작은 양떼들 위한 사목 나선다 홍보국 255 2019.05.03
    651 인권위, 내일 사형제·대체형벌 청문회 개최 홍보국 230 2019.05.03
    650 수원교구 주교들, 신자 곁으로 ‘성큼’… 사목방문 달라졌다 홍보국 626 2019.05.02
    649 프란치스코 교황, 노동절에 "실업은 '전 세계적 비극'" 홍보국 265 2019.05.0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