천주교 수원교구 - 알림마당
  • 교구안내
  • 알림마당
  • 참여마당
  • 간행물
  • 인터넷방송
  • 로그인회원가입
  • 알림마당
  • 공지사항
  • 교구일정
  • CBCK소식
  • 교회소식
  • 본당소식
  • 동영상소식
  • 행사모집
  • 채용공모

소식

  • HOME > 알림마당 > 소식

「2020 교황청 연감」 발표, 전 세계 가톨릭 신자 수 13억3000만 명|

  • 홍보국
  • |조회수 : 178
  • |추천수 : 0
  • |2020-04-01 오후 12:26:43

전 세계 수도자 감소세 우려


【바티칸 CNS】 교황청 통계처는 3월 25일 수도회의 남녀 수도자가 감소하는 것에 우려를 표명했다.

아프리카와 아시아 지역의 남자 수도자 수는 계속 증가했지만, 전 세계적으로 남자 수도자 수는 2013년에서 2018년 사이에 8% 감소했다. 또한, 같은 기간 동안 여자 수도자 수는 7.5% 감소했다.

하지만 2013년에서 2018년 사이 세례자 수는 6% 증가해 가톨릭 인구는 전체 인구의 18%인 13억3000만 명으로 집계됐다.

「2020 교황청 연감」에 발표된 이 수치는 교회 인력과 성사 생활, 교구 및 본당에 관한 자세한 수치를 제공하는 「교회 통계 연감」에도 실리게 된다. 이 통계는 2018년 12월 31일을 기준으로 작성됐다.

연감에 따르면, 가톨릭 인구 비율이 가장 높은 지역은 남북 아메리카로 인구 100명당 가톨릭 신자 63.7명이며, 다음으로 39.7명의 유럽, 26.3명의 오세아니아, 19.4명의 아프리카다. 아시아는 가톨릭 인구 비율이 가장 낮은 지역으로 인구 100명당 가톨릭 신자가 3.3명이다. 연감은 “아시아 지역에 비그리스도교 종파가 많이 퍼져 있기 때문”이라고 설명했다.

세계의 주교 수는 2013년 5173명에서 2018년 5337명으로 꾸준히 증가했다.

연감에 따르면, 전 세계 교구 및 수도회를 포함한 전체 사제 수는 2013년에서 2018년 사이에 0.3% 증가했다. 교구 및 수도회를 포함한 사제 지원자 수는 완만한 감소세를 보였다. 사제 지원자 수는 2013년 말 11만8251명에서 2018년 말 11만5880명으로 감소했으며, 유럽과 아메리카에서 가장 많이 감소했다. 종신부제 수는 2013년 4만3195명에서 2018년 4만7504명으로 유의미한 증가세를 보였다.


출처 : 가톨릭신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