천주교 수원교구 - 간행물
  • 교구안내
  • 알림마당
  • 참여마당
  • 간행물
  • 인터넷방송
  • 로그인회원가입
  • 간행물
  • 주보
  • 수원주보
  • 사다리
  • 징검다리
  • 복음화국
  • 외침
  • 나눔의 소공동체
  • 디바인
  • 선교 기타자료
  • 사회복음화국
  • 생명지킴소식
  • 빈자리
  • 엠마우스
  • 그루터기
  • 동행
  • 문화 홍보
  • 도서 음반 공연
  • 성지회보
  • 성지회보

도서·음반·공연

  • HOME > 간행물 > 도서·음반·공연

[도서] 하느님 자비의 일곱 가지 비밀|

  • 홍보국
  • |조회수 : 11
  • |추천수 : 0
  • |2018-12-31 오후 1:54:09

 

 

이 책의 저자인 비니 플린은 가톨릭 교리서와 교황님 훈화 그리고 파우스티나 성녀의 일기를 인용하며 하느님의 자비를 심도 깊게 일곱 가지로 나누어 이야기 하고 있습니다. 우리는 하느님의 자비로 빚어졌기에 우리는 자비에 의해 빚어진 삶을 살아가는 것입니다.

 

하느님 자비의 계획은 우리 각자를 삼위일체로 이끌어 들여, 자기를 내어 주는 사랑 안에서 그분과 결합하고 우리가 서로 결합하여 하나가 되게 하는 것입니다. 이 계획에 참여하기 위해서는 우리가 거룩해 져야 하는데 그것은 하느님께서 당신의 거룩함으로 우리를 채워 주실 때만 가능합니다. 하느님 자비의 상본에서 우리는 삼위일체, 하느님의 계획, 하느님의 창조와 재창조, 하느님 자비의 신비 전체를 봅니다. 하느님은 행위에 근거하여 자비를 베푸시지 않으며, 자비를 모두에게 아낌없이 쏟아 부어 주시며 풍성한 기쁨으로 회복되길 바라십니다. 모든 은총들은 예수님의 심장을 통하여 끝없이 쏟아져 나오며, 우리는 삶의 매순간 언제나 이 은총을 받을 수 있는데 특히 그리스도의 수난을 묵상하고 고해성사와 성체성사를 합당히 받음으로써 더욱 그러하게 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