천주교 수원교구 - 알림마당
  • 교구안내
  • 알림마당
  • 참여마당
  • 간행물
  • 인터넷방송
  • 로그인회원가입
  • 알림마당
  • 공지사항
  • 교구일정
  • CBCK소식
  • 교회소식
  • 본당소식
  • 동영상소식
  • 행사모집
  • 채용공모

소식

  • HOME > 알림마당 > 소식

"신앙생활은 계속돼야 한다” SNS 활용한 사목활동 늘고 있어|

  • 홍보실(hongbo)
  • |조회수 : 381
  • |추천수 : 0
  • |2020-03-25 오후 1:43:29

"신앙생활은 계속돼야 한다” SNS 활용한 사목활동 늘고 있어

각 교구, 미사 영상 올리는 등 다양한 방법으로 영적 조치
청년·청소년 맞춤 강론과 복음서 읽기 콘텐츠 ‘눈길’

서울대교구 홍보위원회가 기획한 영상 프로젝트 ‘주님께서 여러분과 함께’ 화면에서 구요비 주교가 코로나19 극복을 염원하는 응원의 메시지를 말하고 있다.


코로나19가 전 세계로 확산되면서 교회 안팎의 풍경에도 변화가 일고 있다. 각 교구는 TV나 온라인으로 미사 영상을 올리는 등 신자들을 배려한 사목적 조치를 하고 있다. 특히 미사 중단 이후 영적 목마름을 호소하는 신자들이 늘어나면서 사제들은 다양한 방법으로 사목활동을 펼치고 있다.

특히 젊은 신자들이 신앙생활을 계속 이어갈 수 있도록 SNS를 활용하는 사제들이 늘고 있다. 서울 연희동본당 부주임 박민재 신부는 SNS로 본당 청년들과 소통하고 있다. 박 신부는 2월 25일 미사가 중단되자 “여러분 삶의 자리 중 하나였던 성당이 잠시 문을 닫지만, 신앙은 문을 닫지 않습니다”라는 내용이 담긴 카드뉴스를 제작해 본당 청년들의 신앙생활을 이끌었다. 또 대송을 바치지 않고 있는 청년들을 위해 지난 15일 오전 11시와 오후 8시에 미사를 SNS로 생중계 했으며, 미사 인증샷 이벤트도 진행했다. 본당 청년들은 저마다의 공간에서 미사를 봉헌하고 있는 사진을 찍어 서로의 신앙생활을 독려했다.

박 신부는 “SNS로 미사를 중계하면 청년 신자들이 보살핌을 받고 있다고 느낄 것이라 생각했다”고 밝혔다.

부산교구 청소년사목국(국장 윤정현 신부)은 젊은 신자들을 위해 초등부, 중고등부, 청년부로 나눠 주일미사 강론을 유튜브로 방송하고 있으며, 부산 이기대본당(주임 이성주 신부)은 청소년들을 위해 온라인주일학교를 개설하기도 했다.

젊은 사제들이 기획한 영상 콘텐츠 ‘신소재’(신부들이 소개하는 재미있는 신앙 콘텐츠, 대표 양두영 신부)도 눈길을 끈다.

수원가톨릭대학교 2017년 서품반 사제들은 원래 올해 4월 이후 콘텐츠를 공개할 예정이었지만, 코로나19로 미사가 중단되자 ‘릴레이 강론’ 영상을 예정보다 빠른 2월 28일 공개했다. 릴레이 강론은 교구와 서품 연차를 뛰어 넘어 수도회 사제까지 참여하는 등 폭이 넓어졌다.

한편 춘천교구와 인천교구도 온라인으로 강론이나 묵상 글 등을 제공하고 있다. 춘천교구는 교구 홈페이지에 ‘코로나 대신에 말씀을’ 코너를 마련했으며, 인천교구도 3월 1일부터 유튜브 채널 ‘천주교인천교구’에서 강론 영상을 제공하고 있다.

아울러 서울대교구 사목국(국장 조성풍 신부)은 주님 부활 대축일을 앞두고 온라인으로 ‘부활을 준비하는 복음서 읽기 운동’을 진행하고 있다. 사목국은 사순 시기를 미사 없이 보내는 신자들이 복음을 읽고 묵상할 수 있도록 온라인 문제집을 제작해 제공하고 있다. 문제집은 다음달 4일까지 매주 토요일 교구 공식 SNS(facebook.com/commu.seoul)에서 확인할 수 있다. 또 교구 홍보위원회(위원장 손희송 주교)는 코로나19 사태 극복을 위해, 짧은 위로 메시지와 함께 강복 장면을 사제들이 직접 촬영한 영상 콘텐츠 ‘주님께서 여러분과 함께’를 기획했다. 영상에서 구요비 주교(중서울지역 및 해외선교담당 교구장 대리)는 “우리 사제들이 요셉 성인의 겸손과 아버지의 마음으로, 아파하고 고생하는 모든 분들을 위해 함께하고 기도하면서 동참할 것”이라고 밝혔다.

청각장애인을 위한 본당인 서울 에파타본당 주임 박민서 신부는 본당 신자 200여 명의 사진을 제대에 올려두고 미사를 봉헌하고 있는 사진을 SNS에 공유했다. 축성된 지 1년도 채 안 돼 미사 중단 사태를 마주한 박 신부는 “사랑하는 신자들을 위해 매일 미사를 봉헌하고 있으니 힘내십시오!”라는 응원 메시지를 전했다.

더불어 군종교구 앗숨성가대(지휘 홍민영)는 코로나19로 성가대 단원들이 함께 모일 수 없는 상황에서 ‘비대면 합창’을 시도했다. ‘코로나 방구석 특집’이라는 기획으로 3월 21일 성가 ‘누군가 널 위해 기도하네’를 유튜브에 올려 관심을 모았다.

◀젊은 사제들이 기획한 영상 콘텐츠 ‘신소재’(신부들이 소개하는 재미있는 신앙 콘텐츠) 영상 갈무리.

                                                               서울 에파타본당 주임 박민서 신부가 매일 본당 신자들의 단체 사진을 제대에 올려둔 채 미사를 봉헌하고 있다.박민서 신부 제공


◀서울 연희동본당 부주임 박민재 신부(오른쪽)가 개인 SNS 계정에서 3월 15일 주일미사를 중계하고 있다. 왼쪽은 본당 보좌 이철규 신부.박민재 신부 제공

                                                                            군종교구 앗숨성가대 비대면합창 유튜브 화면.


성슬기 기자 chiara@catimes.kr 가톨릭신문

번호 제목 닉네임 조회수 작성일
1473 교황 "오늘은 우리 모두에게 눈물의 일요일…나도 함께 운다" 홍보국 325 2020.03.30
1472 '드라이브인' 미사 도입한 미국 가톨릭 교회 홍보국 338 2020.03.30
1471 한티피정의집 등 칠곡 동명면 생활치료센터 2곳에 칠곡군민들 온정 이어져 홍보국 230 2020.03.30
1470 “n번방 대물림 끊으려면? 남성들 목소리 내달라” 홍보국 601 2020.03.27
1469 코로나19로 판로 막혀 먹거리 생산 수도회도 타격 홍보국 578 2020.03.27
1468 코로나19 삭풍에도 바티칸 노숙인 품는 한국인 수녀 홍보국 426 2020.03.27
1467 "다시 한 번 기도의 힘을"…교황, 특별 기도와 축복 홍보국 320 2020.03.27
1466 160년 전통 바티칸 일간지 발행 잠정중단 홍보국 337 2020.03.26
1465 천주교 수원교구, 본당 공동체 미사 4월 6일 재개 홍보국 737 2020.03.26
1464 3월 25일, 27일. 프란치스코 교황 성하 함께 하는 기도 요청 photo 홍보국 545 2020.03.25
1463 지금, 특별한 십자가의 길 남양성모성지 홍보국 609 2020.03.25
1462 수원교구 상담소 탐방 대건청소년상담소 홍보국 311 2020.03.25
1461 수원 제2대리구 분당구미동본당 방송미사 인기 홍보국 540 2020.03.25
"신앙생활은 계속돼야 한다” SNS 활용한 사목활동 늘고 있어 홍보국 381 2020.03.25
1459 교황 “25일 정오, 같은 시각 동시에 ‘주님의 기도’ 요청” 홍보국 947 2020.03.24