천주교 수원교구 - 알림마당
  • 교구안내
  • 알림마당
  • 참여마당
  • 간행물
  • 인터넷방송
  • 로그인회원가입
  • 알림마당
  • 공지사항
  • 교구일정
  • CBCK소식
  • 교회소식
  • 본당소식
  • 동영상소식
  • 행사모집
  • 채용공모

소식

  • HOME > 알림마당 > 소식

‘주님 안에서 자신의 신앙을 두텁게 하는 행복한 여정‘|

  • 홍보국
  • |조회수 : 204
  • |추천수 : 0
  • |2019-11-20 오후 5:13:48

‘주님 안에서 자신의 신앙을 두텁게 하는 행복한 여정‘

수원교구 경제인회 2019 추계 성지 순례(골배마실·은이·손골)







     수원교구 경제인회(회장 정병천 다니엘·영성지도 김유신 토마스 아퀴나스 신부)1116일(토) 올해로 5회를  맞는 2019 추계 성지 순례를 실시했다.

 

    이날 김유신 영성지도 신부를 비롯해 18명이 참가한 경제인회 성지 순례단은 오전에 성 김대건 안드레아 신부가 7~15세 소년 시절 박해 피난처였던 용인시 처인구 양지면 소재 <골배마실 성지>를 순례했다. 이어 김대건 신부의 세례 터인 동시에 사제 수품 후 사목활동 중심지<은이 성지>에서 오전 11시 미사에 참례했다.


   오후에는 용인시 수지구 동천동에 위치한 <손골 성지>를 방문해 파리 외방전교회 소속 선교사들의 선교 거점이자 성 도리 헨리코(1839~1866) 신부가 체포된 곳을 둘러봤다.

 

   권지형(스테파노·성복동 본당) 경제인회 사무국장은 이번 성지 순례는 교구 내 가까운 성지를 둘레길 산책하듯이 가볍게 순례하는 코스를 택했다.”이동 시간이 짧은 골배마실·은이 성지와 손골 성지 순례를 통해 주님 안에서 자신의 신앙을 두텁게 하는 행복한 여정이었다.”고 밝혔다.

 

  

   2009년 설립된 경제인회는 교구 내에서 사업을 하거나 전문직에 종사하는 가톨릭 신자로 구성된 그 이듬해에 교구 인가를 받았다. 설과 추석 명절 때 교구 교정사목위원회·이주사목위원회와 사랑의 집 등 지원이 필요한 시설에 지속적으로 지원하고 있고, 특히 원로 사제를 위해 정기적인 체육대회를 개최하며 청소년교향악단 정기연주회를 후원하는 한편 매월 경제인회 월례미사를 통해 신앙에 기초한 경제인회의 발전을 모색하고 있다. 내년 창립 10주년을 맞는 경제인회는 신입회원을 상시 모집한다. 교구 신자이면서 사업장이 있는 경제인(CEO, 임원, 자영업, 전문직 종사자)은 누구나 가입할 수 있다.

 

 

문의 수원교구 경제인회 사무국 010-9305-3266





  • 성기화 요셉

    skw7589@naver.com

  • 수원교구 명예기자


번호 제목 닉네임 조회수 작성일
1246 ‘빛의 화가’ 김인중 신부 유리화 설치한 수원교구 용인 신봉동성당 홍보국 565 2019.04.03
1245 ‘사그라다 파밀리아 성당’을 건축하다 홍보국 462 2019.06.21
1244 ‘사도들’과 ‘빵과 포도주’ 홍보국 354 2019.06.21
1243 ‘사형폐지에 관한 특별법안’ 발의한다 홍보국 188 2019.09.04
1242 ‘산티아고 순례길’ 지키는 유일한 한국인 신부…“목표 세우지 말고 길.. 홍보국 374 2019.01.03
1241 ‘산티아고보다 서울’ 아시아 첫 교황청 국제순례지 홍보국 421 2018.12.19
1240 ‘생명교육지원법’ 세미나 열려 홍보국 245 2019.07.25
1239 ‘생명존중 문화’ 조성 분위기 확산하길 홍보국 236 2019.07.17
1238 ‘서울 순례길’ 교황청 국제 순례지로 선포 홍보국 333 2018.08.22
1237 ‘선교사! 그대는 하느님의 선물이다’ _해외선교 사진전 및 성물 전시회 홍보국 281 2019.10.24
1236 ‘선택’과 ‘성소’ 그리고 ‘소명’ 홍보국 392 2019.05.10
1235 ‘성(聖)김대건 안드레아’ 창작무용극 광주서 선보인다 홍보국 175 2019.09.17
1234 ‘성복동의 랜드마크’ 성복동 본당 교육문화센터 축복식 홍보국 457 2019.10.24
1233 ‘세례 공간’ 논문으로 중앙대 건축학 박사학위 받은 수원교구 김진태 신부 홍보국 493 2019.03.20
1232 ‘시대에 뒤떨어진 가르침’이라 무시한 결과가… 홍보국 429 2018.08.0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