천주교 수원교구 - 알림마당
  • 교구안내
  • 알림마당
  • 참여마당
  • 간행물
  • 인터넷방송
  • 로그인회원가입
  • 알림마당
  • 공지사항
  • 교구일정
  • CBCK소식
  • 교회소식
  • 본당소식
  • 동영상소식
  • 행사모집
  • 채용공모

소식

  • HOME > 알림마당 > 소식

할아버지·할머니는 손자녀들의 신앙 선생님!|

  • 홍보국
  • |조회수 : 183
  • |추천수 : 0
  • |2019-11-20 오후 2:56:35

할아버지·할머니는 손자녀들의 신앙 선생님!

 

[앵커] 시청자 여러분은 자녀나 손자녀에게 무엇을 물려주고 싶으신가요?

 

신앙 만큼 중요한 유산이 또 있을까요?

 

신앙 전수의 중요성을 모색하는 세미나가 열렸습니다.

 

이힘 기자가 취재했습니다.

 

[기자] 미래 세대를 위한 신앙 전수는 선교만큼이나 중요한 과제입니다.

 

가정에서 신앙이 전수되지 않는다면, 신앙의 대가 끊기기 때문입니다.

 

주교회의 평신도사도직위원회 여성소위원회는 신앙의 전수에 있어서 노인의 역할에 주목했습니다.

 

주교회의가 최근 펴낸 책 할머니할아버지는 신앙 길잡이를 바탕으로 미래 세대를 위한 신앙 전수 방법을 모색했습니다.

 

우리나라는 이미 지난해 인구의 14% 이상이 65세 이상인 고령사회에 접어들었습니다.

 

천주교 신자의 고령화는 더 빠르게 진행되고 있습니다.

 

65세 이상 신자 비율은 지난해 말 기준으로 19.4%, 국민 전체의 고령화 비율보다 높습니다.

 

그만큼 신앙 전파자로서 노인의 역할이 더 중요해졌습니다.

 

주교회의 평신도사도직위원장 손희송 주교는 기조강연을 통해 노인이 신앙의 전달자 역할을 하는 사례를 들며 "신앙의 불꽃은 계속 이어져야 한다"고 강조했습니다.

 

<손희송 주교 / 주교회의 평신도사도직위원회 위원장>

하느님의 초대에 응답하기 위해서는 하느님의 목소리를 귀 기울여 들어야 되지요. 그래서 귀를 쫑긋 세우고 하느님이 나를 부르시는 소리를 들어야 되는데 그 목소리를 식별하기 위해서는 도움이 필요한 경우가 있다는 것이죠. 그 도움을 주는 사람이 아무래도 연륜이 있고 신앙 경험이 있는 어른들, 할아버지 할머니인 경우가 왕왕 있다는 겁니다. 예를 들면 구약성경 사무엘기 상권에 보면 연로한 엘리 사제가 어린 사무엘이 하느님의 부르심을 듣는 것을 도와주는 이야기가 나옵니다.”

 

손 주교는 "신앙이 정말 좋다는 것을 안다면 사랑하는 자녀에게 전해주지 않을 수 없을 것"이라고 말했습니다.

 

<손희송 주교 / 주교회의 평신도사도직위원회 위원장>

신앙이 정말 좋다는 것을 알면 사랑하는 후손들에게 전해주지 않을 수 없습니다. 그래서 오늘을 사는 우리들이 과연 신앙을 그렇게 소중히 여기느냐 그것을 묻고 싶어요. 신앙 전수가 안 된다면 부모 세대, 할머니 할아버지 세대가 신앙을 그만큼 소중히 여기지 않고 있다는 방증이 되는 것이죠. 정말 신앙이 영원한 생명으로 이끄는 길이고 진정한 행복을 보장해 주는 것이다, 세상이 주지 못하는 희망을 주는 것이라고 확신하게 된다면 그것을 전해주지 않고는 못 배길 겁니다.”

 

조부모 세대의 신앙 전수를 주제로 발표한 조해경 교수는 미국과 아일랜드의 세대통합 프로그램과 사목 사례를 소개했습니다.

 

미국 피츠버그대학이 어린이 데이케어 센터와 노인 데이케어센터 통합 프로그램을 진행한 결과, 어린이의 신뢰감과 정서적 지지 등이 증가했고 노인에게선 불안감 감소 등 상호작용이 확인됐습니다.

 

수원교구 산본본당 유준 신부는 본당에서 실시한 첫영성체 가정교리 사례를 소개했습니다.

 

10개월간의 가정교리는 부모와 자녀의 관계의 회복은 물론이고, 부부의 관계 회복으로 이어졌다고 밝혔습니다.

 

<유준 신부 / 수원교구 산본본당 보좌>

가정교리를 하면서 부모님과의 관계가 회복되고, 어렸을 때는 엄마 아빠가 날 사랑했는데 자라면서 점점 관계가 소원해졌다가 가정교리를 하면서 다시 어렸을 때 엄마 아빠가 날 사랑하고 있다는 느낌을 다시 체험하면서 스스로 하느님 앞에도 나오게 되는 것 같습니다. 그리고 부모와 자녀와의 관계 외에 제가 봤을 때 가장 눈에 띄는 점은 부부의 관계 회복입니다.”

 

cpbc 이힘입니다



*출처: cpbcNews


번호 제목 닉네임 조회수 작성일
1281 사제품 50주년 맞은 교황…특별한 행사 없이 영적 스승 추도 홍보국 248 2019.12.16
1280 ‘웰컴 크리스마스!’ 수원가톨릭소년소녀합창단 제2회 정기공연 홍보국 135 2019.12.16
1279 수원교구 유아교육담당자 수도자모임 총회 미사 봉헌 홍보국 327 2019.12.13
1278 신임 인류복음화성 장관, “복음화의 핵심은 사람 관계” 홍보국 199 2019.12.13
1277 수원교구 사회복지회, 해외 원조 지원사업에 8천만 원 후원 홍보국 255 2019.12.11
1276 인권위원장 "세계인권선언, 인류의 가장 아름다운 약속"(종합) 홍보국 153 2019.12.11
1275 두봉 주교 65년 한국 생활…'오원춘 사건' 밝히다 추방 위기까지 홍보국 430 2019.12.10
1274 짓밟힌 인권… 지목 순간부터 삶은 산산조각 홍보국 234 2019.12.10
1273 지난해 32만명 찾았다…1000년 역사 헤아리는 걷기 여행길 홍보국 159 2019.12.10
1272 33년 무료급식소 봉사 95세 정희일 할머니에 'LG 의인상' 홍보국 263 2019.12.09
1271 교황, “구유 설치가 중요한 게 아니라 우리 삶에 의미 있어야” 홍보국 352 2019.12.09
1270 수원교구, 25명 새 사제 탄생…역대 두 번째로 많아 홍보국 605 2019.12.09
1269 한국인을 위해 헌신한 벽안의 사제, 파현우 신부 선종 홍보국 254 2019.12.09
1268 안법고 개교 110주년 토크콘서트…선후배 진솔한 대화 홍보국 230 2019.12.09
1267 수원교구 제1대리구 상촌본당, 지역 주민과 함께하는 평화·치유 북콘서트 홍보국 220 2019.12.09