천주교 수원교구 - 알림마당
  • 교구안내
  • 알림마당
  • 참여마당
  • 간행물
  • 인터넷방송
  • 로그인회원가입
  • 알림마당
  • 공지사항
  • 교구일정
  • CBCK소식
  • 교회소식
  • 본당소식
  • 동영상소식
  • 행사모집
  • 채용공모

소식

  • HOME > 알림마당 > 소식

2019년 한국평협 추계 상임위원회|

  • 홍보실(hongbo)
  • |조회수 : 336
  • |추천수 : 0
  • |2019-11-18 오후 7:29:52

2019년 한국평협 추계 상임위원회




 

   한국 천주교 평신도 사도직 단체협의회(회장 손병선 아우구스티노, 담당 조성풍 아우구스티노 신부, 이하 한국평협)111~2, 12일 일정으로 경기도 의왕시에 위치한 성라자로 마을 아론의 집에서 14개 교구 평협 회장단과 임원 80여 명이 참여한 가운데 추계 상임위원회를 개최했다.

 

수원교구 평협 주관으로 개최된 이번 상임위원회는 2020년도 사업계획안을 검토하며 믿음과 사랑으로 새 희망을활동 지표로 삼고, 실천 방향으로는 전략적이고 조직적인 선교 실천, 스마트 쉼과 감사 나눔 운동 전개, 화해 평화를 위한 기도와 실천(한반도의 평화와 남남 지역 간의 평화를 위해), 신뢰 사회를 이루기 위한 주권 참여에 관해 제시하며 교구별로 다양한 의견을 나누었다.




   개막 미사를 주례한 교구장 이용훈(마티아) 주교는 평신도에 의해서 시작된 한국 천주교회는 모진 박해 시대를 거치면서도 열성적인 활동으로 한국 교회를 성장시켰다. 하지만 현재 한국 교회는 외형은 성장했지만 신자 증가율 감소와 미사 참례율 하락과 봉사자 충원에도 어려움이 많다.”라며 현재 천주교의 상황을 전달했다.“ 신자들의 의식 개선과 쇄신을 위해서는 교육체계를 잘 잡고 튼실한 의식개혁과 전환, 영적 성장을 위한 체계를 잡는 일에 열성을 다해 줄 것.”을 당부했다.

 

   해외 선교 교포사목위원회 위원장인 교구장 대리 문희종(세례자 요한) 주교는 한국 천주교회의 사명을 주제로 한 특강을 통해 해외에 파견되어 활동하고 있는 선교 사제들의 활동을 소개했다. 문희종 주교는 한국 교회는 도움을 받던 교회에서 도움을 주는 교회로 성장했지만, 교회의 노령화로 선교사들은 현지에서 자생하는 사목을 펼쳐야 하는 것이 과제라고 전했다. 이어 그 방안으로 현지 방인 사제와 수도자 양성평신도 교육과 어린이 청소년 교육에 노력을 기울여야 한다고 강조했다.

 

   상임위 둘째 날에는 2020년에 전개될 스마트 쉼과 감사 나눔 운동과 관련 상황극 관람 후 행복 나눔 125’ 유영주(헬레나) 강사의 감사 나눔 강의와 살레시오 수도회 유명일(사무엘) 신부의 미디어 과의존에 따른 스몸비 현상의 심각성에 관해 강의를 듣는 시간을 가졌다.

 

   마지막으로 이석원 수원교구 교회사 연구소 실장의 기해박해 평신도 지도자들의 순교 영성강의 후 파견 미사를 봉헌하며 참석자 모두는 행복한 공동체, 밝은 세상 만들기 실천 선언문을 낭독하며 12일간의 일정을 마무리했다.

 

   한국 평협은 전국 16개 교구 평협과 27개 전국 사도직 단체로 구성되어 있으며 연 2회 상임위원회, 2회의 연수, 1회 총회를 개최한다. 이번 상임위원에 상정된 안건은 202028일 정기총회에서 확정된다.


 

 



번호 제목 닉네임 조회수 작성일
1995 동탄반송동본당, ‘환경운동챌린지’ 진행 눈길 홍보국 100 2020.09.09
1994 생태환경위원회, ‘사랑 나눔 김장’ 모종 심기 홍보국 60 2020.09.09
1993 ‘외유내강’의 삶을 살려 노력한 사제, 주님 품에 잠들다 photo 홍보국 170 2020.09.09
1992 교황, 文대통령에게 메시지 "한국 정부의 대북 화해 노력 계속 희망“ 홍보국 185 2020.09.08
1991 팬데믹 시대 사목방향은?…동아시아복음화연구원 심포지엄 홍보국 79 2020.09.08
1990 이성효 주교 "디지털 혁명은 초대형 태풍…신앙의 중요한 요소 잃지 않.. 홍보국 279 2020.09.07
1989 안병철 위원장 "103위 순교 성인 초상화 한자리에…교회미술사적 큰 .. 홍보국 122 2020.09.07
1988 천주교 수원교구 이호권(바르나바) 신부 선종 홍보국 483 2020.09.04
1987 모리셔스 돌고래 떼죽음, 무슨 일이?…교황 "한탄스럽다" 홍보국 183 2020.09.04
1986 성 김대건 신부의 발자취 느끼고 싶다면, 순례자 여권 들고 떠나자! 홍보국 186 2020.09.04
1985 늘어나는 성범죄, ‘성인지’ 가르치면 해결될까 홍보국 144 2020.09.04
1984 신자용 QR코드 위조… 성당 출입 관리 유의해야 홍보국 861 2020.09.02
1983 수원교구 두 번째 공동사제관 ‘구성 평화의 모후관’ 축복 홍보국 556 2020.09.02
1982 수원교구 수지지구 사제단, 청소년 위한 ‘수지튜브’ 개설 홍보국 307 2020.09.02
1981 서울 번동본당 ‘드라이브 스루’ 병자 영성체 홍보국 194 2020.09.0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