천주교 수원교구 - 알림마당
  • 교구안내
  • 알림마당
  • 참여마당
  • 간행물
  • 인터넷방송
  • 로그인회원가입
  • 알림마당
  • 공지사항
  • 교구일정
  • CBCK소식
  • 교회소식
  • 본당소식
  • 동영상소식
  • 행사모집
  • 채용공모

소식

  • HOME > 알림마당 > 소식

‘기해 : 1839’ 특별전 열고 있는 부산 오륜대 한국순교자박물관 관장 배선영 수녀|

  • 홍보실(hongbo)
  • |조회수 : 326
  • |추천수 : 0
  • |2019-09-27 오후 3:55:11

‘기해 : 1839’ 특별전 열고 있는 부산 오륜대 한국순교자박물관 관장 배선영 수녀

“순교자 발자취 담긴 사료, 참 신앙인의 자세 일깨워줘”

기해박해 180주년 맞이해 기획
언양 창녕 성씨 가문 중심으로 신앙 행적 담은 사료·유물 전시
영남지역 교회사 돌아보고자

발행일2019-09-29 [제3163호, 19면]

부산 오륜대 한국순교자박물관장 배선영 수녀.
1839년 서울 새남터 형장, 망나니들의 칼춤과 북소리가 날카롭게 울려 퍼졌다. 최초로 조선에 입국한 서양 선교사인 성 모방 신부와 성 샤스탕 신부, 성 앵베르 주교의 목이 잘려나갔다. 연이어 서소문밖 형장에서도 정하상, 유진길 등 수많은 신자들의 피가 쏟아졌다.

“이 기해박해에 대해 남긴 순교자 증언록은 당시 현장을 목격한 증언자들의 눈물이었고, 오늘의 한국교회 역사를 증언하고 있습니다.”

부산 오륜대 한국순교자박물관(이하 순교자박물관)에서는 지난 1일부터 ‘기해 : 1839’ 특별전이 열리고 있다. 순교자박물관 관장 배선영(노엘라) 수녀는 “한국교회사 사료, 특히 순교자들의 행적을 담은 여러 자료들은 참 신앙인의 자세가 무엇인지를 새삼 일깨워준다”면서“기해박해 180주년을 맞이해 이 땅에 진리의 빛을 전해 준 순교 선열들의 신앙유산을 계승하고, 교회의 재건과 성직자 영입에 투신한 선조들의 삶의 발자취를 되새겨보고자 한다”고 특별전을 여는 취지를 전했다.

순교자박물관은 수도자들이 직접 황무지를 개간하고 그 터에 지어 올려 순교자 현양의 구심점으로 꾸준히 운영해온 의미 깊은 공간이다. 3층 규모의 전시실에 교회 유물 500여 점 뿐 아니라 1200여 점의 민속문화재와 궁중유물을 소장한 것도 특징이다. 배 수녀는 “한국순교복자수녀회 설립자 방유룡 신부님과 공동설립자 마뗄 윤병현 수녀님, 쁘로마뗄 홍은순 수녀님의 가르침에 따라 보다 많은 이들이 순교자를 현양하고 그 삶을 본받아 살 수 있도록 돕기 위해 건립, 운영하고 있다”고 소개했다. 수녀회는 이 박물관에서 상설전시회 외에도 해마다 9월 순교자성월이면 다양한 기획전시회를 열고 있다. 올해 마련한 ‘기해 : 1839’ 특별전은 오는 12월 31일까지 진행한다.

부산 오륜대 한국순교자박물관 전시관 내부.


특히 순교자박물관의 이번 특별전은 기해박해 당시 전국적으로 가해진 탄압 중 경남 언양지역 창녕 성씨 가문과 연계된 행적으로 중심으로 기획돼 관심을 모은다.

배 수녀는 “부산지역에 자리한 순교자박물관의 특징을 살려, 인근 지역을 중심으로 한국교회 역사를 돌아보는 기회를 제공하고자 새로운 구성을 시도했다”고 전했다.

순교자박물관 1층 전시실에서 열리고 있는 특별전은 1부 2차 성직자영입운동, 2부 파리외방전교회 신부 입국과 교세확장, 3부 기해박해, 4부 시복·시성으로 이어진다. 「상재상서」, 「기해일기」 등을 비롯해 고문서와 한역서학서, 서한 65점을 볼 수 있는 전시회다. 언양 창녕 성씨 가문 유물인 「문사록」, 「문사추록」 및 「통한의 선교랑파 종가」 등도 선보인다.

창녕 성씨 가문 성처인은 윤지충, 황사영 등과 교류하며 천주교를 신앙으로 받아들인 인물이다. 성진탁은 상거래를 위해 중국을 오가며 조선교구가 분리, 독립되는데 큰 도움을 줬다. 또한 그의 아들 성철규는 1839년 신자라는 혐의로 체포돼 옥사했다. 전시회에서는 이들의 신앙 관련 행적을 담은 각종 사료들을 확인할 수 있다.

“철저한 연구와 고증을 통해 선보이는 각종 사료와 유물들은 우리 선조들의 신앙을 더욱 구체적으로 체득하는데 도움을 줄 것입니다. 또한 순교자박물관을 방문하면 조선의 마지막 왕족인 의친왕비 김숙(마리아)이 직접 기증한 의친왕 이강(비오)의 원류관 등 각종 궁중유물들도 볼 수 있으니 보다 많은 이들이 찾고 관심을 가져주길 바랍니다.”

창녕 성씨 가문의 성쇠와 행적을 상세히 담은 「문사록」. 천주교 관련 행적이 다른 문서들에 비해 보다 정확하게 기술돼 있다.

주정아 기자 stella@catimes.kr


*출처: 가톨릭신문

번호 제목 닉네임 조회수 작성일
1856 [삶과 종교] 세월이 가면 알 수 있을까? _ 수원교구 김창해 신부 홍보국 411 2019.09.26
1855 [서소문사진관] 세계 최고 96m 성모 마리아상, 필리핀 바탕가스에 .. 홍보국 378 2019.10.17
1854 [성탄 르포] ‘아지트’(아이들을 지켜주는 트럭) 활동 동행 홍보국 366 2019.12.19
1853 [성탄 특집] 동방박사의 선물 - 아로마테라피에 사용되는 ‘황금과 유.. 홍보국 422 2019.12.23
1852 [수원교구 내 상담소들] 심리적 어려움 겪고 있다면 어서 오세요 홍보국 493 2019.06.12
1851 [수원교구 상담소 탐방] (1) 성라파엘 상담소 홍보국 287 2020.02.17
1850 [수원교구 상담소 탐방] (2) 안산생명센터 상담소 홍보국 295 2020.02.19
1849 [신앙선조 흔적 찾아 문화재 탐방] (1) 안성성당 홍보국 413 2019.08.02
1848 [여성의 날 특집] 여성은 어떤 존재인가 홍보국 220 2020.03.08
1847 [영상] "안중근, 기독교 묘지에 묻혔다"…러시아 기사 첫 발굴 홍보국 371 2019.05.30
1846 [영상] 태극기 입은 리우 예수상이 전하는 위로 “다 잘될 거예요” 홍보국 333 2020.04.14
1845 [영화] 부활 - 이태석 신부 키즈 70명의 이야기 photo 홍보국 269 2020.06.25
1844 [우리 이웃 이야기] ‘愛井(사랑의 우물)’ 만들기 활동 펼치는 이영재씨 홍보국 94 2020.06.04
1843 [위령성월 기획] 화장에 관한 교회 가르침, 묻고 답하다 홍보국 333 2019.10.31
1842 [유튜브 속 가톨릭을 찾아라] 유튜브 채널 '성지순례하는 남자' 홍보국 135 2020.05.28