천주교 수원교구 - 알림마당
  • 교구안내
  • 알림마당
  • 참여마당
  • 간행물
  • 인터넷방송
  • 로그인회원가입
  • 알림마당
  • 공지사항
  • 교구일정
  • CBCK소식
  • 교회소식
  • 본당소식
  • 동영상소식
  • 행사모집
  • 채용공모

소식

  • HOME > 알림마당 > 소식

“난민은 사회적 문제 아닌 소중한 이웃”|

  • 홍보실(hongbo)
  • |조회수 : 443
  • |추천수 : 0
  • |2019-07-19 오후 5:24:16

교황, 난민 초청 미사 주례


▲ 프란치스코 교황이 8일 바티칸에서 난민을 위한 미사를 주례하고, 난민 여성과 어린이들을 만나 인사를 나눴다. 【CNS】



   “난민들도 우리와 같은 사람입니다. 그들을 단순히 사회적 이슈나 이주민 문제로만 바라봐선 안 됩니다. 이들은 세계화된 오늘날 사회에서 거부당하는 모든 이들의 상징입니다.”

프란치스코 교황이 난민과 이주민에 대한 애정과 관심을 신자들에게 다시금 재확인시켰다. 교황은 8일 바티칸 성베드로대성전으로 난민과 이주민을 초청해 이들을 위한 미사를 주례하고, 그들을 위해 기도했다. 이날 미사는 교황이 즉위 후 이탈리아 최남단 람페두사 섬을 방문한 지 꼭 6년째 된 날이기도 했다. 이날 미사에는 난민과 이주민, 그들을 돕는 봉사자와 전문가 등 250여 명이 참여했다.

교황은 이날 미사 강론을 통해 “가장 약한 이들을 돕는 것이야말로 우리의 의무”라며 “누구도 이 크나큰 책임을 면제받을 수 없다”고 강조했다. 교황은 특히 “난민들을 단순한 사회적 이슈로만 여기고 문제로 치부하는 시각에서 벗어나야 한다”고 재차 전했다.

교황은 미사 중 난민 가정과 어린이를 일일이 만나 축복하고 인사를 나누며 위로와 힘을 전했다.

지난 6월 ‘세계 난민의 날’을 맞아 발표된 유엔난민기구(UNHCR) 글로벌 동향 보고서에 따르면, 오늘날 난민은 7080만 명에 달한다. 20년 전과 비교해 2배 이상 늘었으며, 전년 대비 230만 명이 증가한 수치다.


이정훈 기자


출처 : 가톨릭평화신문


번호 제목 닉네임 조회수 작성일
1668 성령께 드리는 9일 기도 [제8일차 : 5월 30일] photo 홍보국 257 2020.05.29
1667 교황,코로나 극복 위해 30일 전 세계 성지와 함께 묵주기도 홍보국 306 2020.05.29
1666 성 김대건 신부 ‘성해 주머니’ 발견 홍보국 454 2020.05.29
1665 [가톨릭의 시선으로 영화보기] 제7회 들꽃영화상 대상 ‘김군’ 홍보국 241 2020.05.29
1664 성령께 드리는 9일 기도 [제7일차 : 5월 29일] photo 홍보국 243 2020.05.28
1663 교황 "중국을 위해 기도합시다" 홍보국 247 2020.05.28
1662 ‘룩스메아’, 「자녀를 위한 부모들의 기도서」 자체 발간 홍보국 260 2020.05.28
1661 [인터뷰] 김소영 원장 수녀 "북한 이탈 임산부에게 폭넓은 돌봄 주고.. 홍보국 253 2020.05.28
1660 [유튜브 속 가톨릭을 찾아라] 유튜브 채널 '성지순례하는 남자' 홍보국 200 2020.05.28
1659 성령께 드리는 9일 기도 [제6일차 : 5월 28일] photo 홍보국 224 2020.05.27
1658 프란치스코 교황, '찬미받으소서' 특별 성찰의 해 선포 홍보국 193 2020.05.27
1657 한국 천주교회 사제는 모두 몇 명일까? 홍보국 377 2020.05.27
1656 수원교구 사회복음화국 경찰사목위원회, 경기남부지방경찰청에 신앙인 위한.. 홍보국 187 2020.05.27
1655 창립 50주년 맞이한 한국가톨릭군종후원회 홍보국 163 2020.05.27
1654 ‘한국 교회의 그레타 툰베리’ 가이안·김도현 학생 홍보국 162 2020.05.27