천주교 수원교구 - 알림마당
  • 교구안내
  • 알림마당
  • 참여마당
  • 간행물
  • 인터넷방송
  • 로그인회원가입
  • 알림마당
  • 공지사항
  • 교구일정
  • CBCK소식
  • 교회소식
  • 본당소식
  • 동영상소식
  • 행사모집
  • 채용공모

소식

  • HOME > 알림마당 > 소식

‘평화를 위한 가톨릭 선구자 장면’ 학술 심포지엄|

  • 홍보국
  • |조회수 : 298
  • |추천수 : 0
  • |2018-10-16 오후 2:17:15




서울대교구 민족화해위원회 부설 평화나눔연구소는 지난 12일 서울대교구청에서 학술 심포지엄을 열고 평화를 위해 일한 가톨릭 선구자 장면 요한 세례자 전 총리를 조명하는 자리를 마련했습니다.

홍성군 창원대 교수는 주제 발표에서 교회의 사람이자 정치가, 외교가로서 장면 전 총리의 생애를 조망하고 5?16 쿠데타 이후 54시간 동안 머물렀던 가르멜 수녀원은 그에게 수난을 앞둔 게쎄메니 동산이었다고 말했습니다.

▲ 한홍순(왼쪽에서 네 번째) 전 교황청 주재 한국대사가 장면 전 총리에 대해 설명하고 있다.


홍 교수는 따라서 “김수환 추기경도 장면의 시복 시성을 생각해 볼 만하다고 말했다”면서 “장면의 복자다움과 성인다움은 그가 세상으로부터 인정을 받았을 때보다 버림을 받았을 때의 삶에서 찾아야 할 것”이라고 강조했습니다.

이어 허동현 경희대 후마니타스 칼리지 교수는 “정치가로서의 장면은 한국의 자유 민주주의 체제를 지키는 데 결정적 역할을 한 건국 공로자이자 이승만 독재에 맞선 민주 투사로 볼 수 있다”고 평가했습니다.

이에 앞서 서울대교구장 염수정 추기경은 교구 민족화해위원회 위원장 정세덕 신부가 대독한 축사를 통해 “장면 박사는 우리 민족이 참으로 인간답게 살아가도록 이끌어주시기 위해 내려주신 하느님의 선물”이라고 말했습니다.

한홍순 전 교황청 주재 한국대사는 기조 연설을 통해 “장면의 정치 활동은 사랑과 정의를 바탕으로 모든 사람들의 ‘평화와 선’을 위해 일한 하느님의 사람이요 교회의 사람이었다”고 평가했습니다.

    cpbc 오세택 기자

    출처 : 가톨릭평화방송

    http://www.cpbc.co.kr/CMS/news/view_body.php?cid=736087&path=201810

    번호 제목 닉네임 조회수 작성일
    1043 수원교구 본당주보(2018.10.14) file 홍보국 388 2018.10.15
    1042 수원교구 본당주보간지(2018.10.14) file 홍보국 300 2018.10.15
    1041 허보록 신부 "청소년 그룹홈 25년 운영, 기적과 비슷해요" 홍보국 384 2018.10.16
    1040 멕시코서 가톨릭 신부 또 피살…2012년 12월 이후 24명 넘어 홍보국 325 2018.10.16
    ‘평화를 위한 가톨릭 선구자 장면’ 학술 심포지엄 홍보국 298 2018.10.16
    1038 문대통령, 교황청 기고 "'대화가 해결책' 교황 말씀 새겨" 홍보국 251 2018.10.17
    1037 문대통령, 내일 새벽 교황청 국무원장 집전 한반도평화미사 참석 홍보국 256 2018.10.17
    1036 한국가톨릭여성연구원, ‘여성·생명·가정’ 주제 심포지엄 홍보국 309 2018.10.17
    1035 `SNS로 복음 전하는 성직자들` 홍보국 403 2018.10.17
    1034 평화미사 집전 교황청 국무원장, 한국말로 “한반도 평화 기도” 홍보국 227 2018.10.18
    1033 남북 평화 교류에 교황청의 각별한 관심 요청 홍보국 271 2018.10.18
    1032 북한의 프란치스코 교황 초청 관련 한국교회 반응 홍보국 235 2018.10.18
    1031 한반도 평화를 위한 미사 강론(2018.10.17.) 홍보국 311 2018.10.18
    1030 문재인 대통령의 한반도 평화를 위한 미사 기념사(2018.10.17.) 홍보국 276 2018.10.18
    1029 바오로 6세 교황과 로메로 대주교 등 7명 성인 반열에 홍보국 286 2018.10.18
    1028 10월 14일 시성된 바오로 6세 교황과 로메로 대주교의 삶과 신앙 홍보국 280 2018.10.18
    1027 20년째 묵주반지…다시 주목받는 문 대통령 ‘가톨릭 신앙’ 홍보국 377 2018.10.19
    1026 4년 전 만난 위안부 할머니 기억한 프란치스코 교황 홍보국 260 2018.10.19
    1025 천주교, 농어촌 이주노동자 관심 확대하기로 홍보국 224 2018.10.19
    1024 올리브가지 선물한 교황 “평화 염원 담았다” 홍보국 232 2018.10.19