천주교 수원교구 - 알림마당
  • 교구안내
  • 알림마당
  • 참여마당
  • 간행물
  • 인터넷방송
  • 로그인회원가입
  • 알림마당
  • 공지사항
  • 행사
  • 소식
  • 교구일정
  • 동영상소식
  • CBCK소식
  • 채용공모

소식

  • HOME > 알림마당 > 소식

“나주 윤율리아 관련 집회 참여하지 마세요”|

  • 홍보국
  • |조회수 : 1057
  • |추천수 : 0
  • |2018-07-12 오후 2:58:35

대구대교구 ‘올바른 방법으로 묵주기도 하라’ 공지


   대구대교구(교구장 조환길 대주교)는 6일 나주 윤율리아와 관련한 집회에 참여하지 말고, 가톨릭교회가 정한 올바른 방법으로 묵주기도를 할 것을 교구 신자들에게 공지했다.


   대구대교구는 그리스도교 신심에 반하는 나주 윤율리아와 관련한 불법 집회에 참석하지 말 것을 수차례에 걸쳐 권고했음에도 불구하고 교구 신자들이 버스를 임차해 나주를 방문하는 사실이 확인됐다며 이에 따른 신자들의 영적 피해를 우려했다.


   대구대교구는 광주대교구장 김희중 대주교가 2012년 7월 발표한 ‘나주 현상에 대한 광주대교구장의 지침’을 다시금 교구 전 본당 신부에게 보내면서 신자들이 잘못된 신심 활동에 빠지지 않도록 주의시켜 달라고 당부했다.


   광주대교구장 김희중 대주교는 지침을 통해 성직자, 수도자, 평신도들이 나주 집회에 참여하는 것을 금하고, 이곳에서 행해지는 모든 성사 행위를 허용하지 않았다. 또 나주 현상을 홍보하는 어떠한 인쇄물이나 전자 매체를 통한 자료의 출판 보급을 금했다. 김 대주교는 이러한 금지사항을 위반하는 이들은 현지 교구장에게 중대한 불순명을 범하는 것으로 교회법에 따라 제재의 대상이 된다고 분명히 했다.


   교황청 신앙교리성도 2008년과 2011년 나주 윤율리아와 관련한 현상은 그리스도교 신심과는 거의 연관성이 없으며 기적 사건으로 알려진 소문에 관해서는 초자연적인 것으로 증명되지 않았다고 공식 입장을 밝혔다.


   한편, 대구대교구는 교구 내 일부 신자들 사이에서 교회가 정해놓은 올바른 방법이 아닌 잘못된 방법으로 묵주기도를 바치는 것을 금지했다. 일례로 묵주기도 신비 1단 중 주님의 기도 후 성모송 50번이나 100번을 바치고 묵주기도를 50단, 100단을 했다고 한다.


   이에 대구대교구는 “그리스도의 구원 신비를 묵상하는 ‘양적으로 많이 바치면 좋다’는 식으로 그 정신이 훼손돼선 안 된다”며 신자들이 올바로 묵주기도를 바칠 수 있도록 사목자들이 교육해 달라고 요청했다.


리길재 기자 teotokos@cpbc.co.kr

가톨릭평화신문 2018. 07. 15발행 [1473호]

번호 제목 닉네임 조회수 작성일
516 ‘세례 공간’ 논문으로 중앙대 건축학 박사학위 받은 수원교구 김진태 신부 new 홍보국 63 2019.03.20
515 정의·인권·평화운동 헌신 그 숭고한 정신 되새기다 홍보국 54 2019.03.19
514 수원교구 본당주보간지(2019.3.17) file 홍보국 74 2019.03.18
513 수원교구 본당주보(2019.3.17) file 홍보국 114 2019.03.18
512 성라자로마을 리모델링…한센병환우 생활여건 개선 홍보국 122 2019.03.18
511 `낙태는 선택의 문제가 아니다` 16일 청년생명대회 홍보국 38 2019.03.18
510 [사설] 교황 선출 6주년, 본질을 바라보며 홍보국 50 2019.03.18
509 2019년 청년 생명대회 홍보국 124 2019.03.15
508 ‘이벽과 동료 132위’ 시복 현장조사 연다...20~22일 수원교구 홍보국 86 2019.03.15
507 "인간생명, 수정순간부터 보호"...염추기경 국회서 미사 홍보국 53 2019.03.15
506 가톨릭신문 서울본사 사옥 이전, 중곡동 시대 열다 홍보국 106 2019.03.14
505 학교 밖 청소년 보듬는 교회의 노력 "이동쉼터 운영..심리적 보호자` 홍보국 67 2019.03.14
504 낙태는 왜 죄일까요?...태아생명 왜 지켜야 하나요? 홍보국 47 2019.03.14
503 [취재일기]한ㆍ일 천주교, 100년만의 사과 홍보국 42 2019.03.14
502 수원교구 생명나눔 장기 기증자 올해 첫 1만 명 돌파 전망 홍보국 86 2019.03.13
501 제2대리구, 교육을 통해 ‘유사종교 위험성 경고’하고 예방 대책 전달 홍보국 129 2019.03.13
500 교황청 「2019 교회 통계 연감」 발표 홍보국 32 2019.03.13
499 필리핀 가톨릭 신부들 "대통령 독설로 살해 위협받고 있다 홍보국 114 2019.03.13
498 광주인권평화재단 등, 다음달 6일 광주서 강우일 주교의 ‘똑똑콘서트’.. 홍보국 34 2019.03.13
497 교황, 예수그리스도후기성도교회 회장과 처음 만나 홍보국 34 2019.03.13