천주교 수원교구 - 참여마당
  • 교구안내
  • 알림마당
  • 참여마당
  • 간행물
  • 인터넷방송
  • 로그인회원가입
  • 참여마당
  • 오늘의 묵상
  • 성경이어쓰기
  • 상담게시판
  • 자유로운글
  • 홈페이지 운영자에게
  • 앨범게시판

성경이어쓰기

  • HOME > 참여마당 > 성경이어쓰기

예레미야서 제 44 장(1절~18절)|

  • 이은희(mektilde)
  • |조회수 : 436
  • |추천수 : 0
  • |2010-04-14 오후 1:07:47
P { MARGIN-TOP: 1px; MARGIN-BOTTOM: 1px } TD { FONT-SIZE: 10pt } BLOCKQUOTE { MARGIN-TOP: 1px; MARGIN-BOTTOM: 1px }

1. 이집트 땅에 살고 있는 모든 유다인들, 곧 믹돌과 타흐판헤스와 멤피스와

 파트로스 지방에 살고 있는 유다인들을 두고, 예레미야에게 내리신 말씀.

 

2. 만군의 주 이스라엘의 하느님께서 이렇게 말씀하신다. "너희는 내가

 예루살렘과 유다의 모든 성읍에 불러들인 온갖 재앙을 보았다.

그곳들은 오늘날 황무지가 되어 아무도 살지 않는다.

 

3. 그것은 그들이 자신들도 너희도 너희 조상들도 모르는 다른 신들에게

가향을 피우고, 그것들을 섬겨 나를 분노하게 한 죄악을 저질렀기 때문이다.

 

4. 나는 너희에게 잇달아 나의 종인 예언자들을 모두 보내면서,

┖제발 내가 싫어하는 이 역겨운 짓을 하지 마라.┖하고 타일렀다.

 

5. 그러나 그들은 순종하지도 귀를 기울이지도 않아, 저희의 사악함에서 돌아서지도

않고 다른 신들에게 향을 피우는 일을 그만두지도 않았다.

 

6. 그러자 나의 진노와 분노가 쏟아져, 유다 성읍들과 예루살렘 거리들에서 타올랐다.

 그리하여 그것들은 오늘날처럼 황무지와 폐허가 되어 버렸다."

 

7. 이제 만군의 주 이스라엘의 하느님께서 이렇게 말씀하신다. "어찌하여 너희는

 스스로에게 큰 해를 끼쳐, 결국 너희 가운데 남자와 여자, 아이와 젖먹이까지

 유다 한복판에서 쓰러져 너희 가운데 살아남은 자가 하나도 없게 하려느냐?

 

8. 어찌하여 너희는 너희가 정착하러 들어간 이집트 땅에서 다른 신들에게 향을

피우면서, 너희 손으로 만든 것들로 나를 분노하게 하느냐? 결국 너희는 스스로를

멸망시키고, 세상 모든 민족들에게 저주와 수치의 대상이 될 셈이냐?

 

9. 너희는 유다 땅과 예루살렘 거리들에서 저지른 너희 조상들의 죄악과

유다 임금들의 죄악과 왕비들의 죄악, 그리고 너희의 죄악과

너희 아내들의 죄악을 잊었느냐?

 

10. 그들은 오늘날까지도 뉘우치거나 두려워하지 않고, 내가 너희와

너희 조상들에게 내린 가르침과 계명에 따라 걷지도 않았다."

 

11. 그러므로 만군의 주 이스라엘의 하느님께서 이렇게 말씀하신다.

"내가 너희에게 재앙을 내리기로 마음을 굳혔다. 온 유다를 멸망시키겠다.

 

12. 이집트 땅에 들어가 정착하기로 마음을 굳힌 유다의 남은 자들을 붙들어,

이집트 땅에서 모두 전멸시키겠다. 그들은 칼에 맞아 쓰러지고, 낮은 자부터

높은 자에 이르기까지 굶주림으로 전멸할 것이다. 이렇게 그들은 칼과

굶주림으로 죽어, 악담과 공포와 저주와 수치의 대상이 될 것이다.

 

13. 내가 칼과 굶주림과 흑사병으로 예루살렘을 벌한 것처럼, 이집트 땅에

 사는 자들도 그렇게 벌하겠다.

 

14. 이집트 땅에 들어와 사는 유다의 남은 자들 가운데 피신자나 생존자는

아무도 없을 것이다. 그들이 돌아가 살고 싶어 하던 유다 땅으로는 돌아갈 자가

아무도 없을 것이다. 정녕 몇 명의 피신자들을 빼놓고는 아무도 없을 것이다."

 

15. 제 아내가 다른 신들에게 향을 피운다는 사실을 아는 모든 남자, 큰 무리를

지어 그곳에 서 있던 모든 여자, 그리고 이집트 땅 파트로스에 사는 모든 백성이

예레미야에게 대답하였다.

 

16. "당신이 주님의 이름으로 우리에게 무슨 말을 하든 우리는 당신의 말을 듣지 않겠소.

 

17. 우리는 우리가 결정한 것을 모두 실천하겠소. 우리는 우리와 우리 조상들과

임금들과 대신들이, 유다 성읍들과 예루살렘 거리들에서 했던 대로, 하늘 여왕에게

향을 피우고 그 여신에게 술을 부어 바치겠소. 이제껏 우리는 양식도 넉넉하고

잘 지냈으며 재앙도 겪지 않았소.

 

18. 그런데 우리가 하늘 여왕에게 향을 피우는 일과 술을 부어 바치는 일을 그치자,

모든 것이 부족해지고 칼과 굶주림으로 망하게 된 것이오. "

 

 

댓글 0

번호 제목 이름 조회수 작성일
6912 예레미야서 제 45 장(1절~5절) 이은희 433 2010.04.20
6911 요한 묵시록 제 5 장(1절~14절) 이은희 452 2010.04.20
6910 예레미야서 제 44 장(23절~30절) 이은희 459 2010.04.19
6909 요한 묵시록 제 4 장(1절~11절) 이은희 465 2010.04.19
6908 예레미야서 제 44 장(19절~23절) 이은희 436 2010.04.15
6907 요한 묵시록 제 3 장(1절~22절) 이은희 459 2010.04.15
예레미야서 제 44 장(1절~18절) 이은희 436 2010.04.14
6905 요한 묵시록 제 2 장(1절~29절) 이은희 463 2010.04.14
6904 예레미야서 제 43 장(1절~13절) 이은희 455 2010.04.13
6903 요한 묵시록 제 1 장(1절~20절) 이은희 446 2010.04.13
6902 유다 서간(1절~25절) 이은희 433 2010.04.12
6901 예레미야서 제 42 장(1절~22절) 이은희 438 2010.04.03
6900 요한의 셋째 서간(1절~15절) 이은희 439 2010.04.03
6899 예레미야서 제 41 장(1절~18절) 이은희 436 2010.04.02
6898 요한의 둘째 서간(1절~13절) 이은희 434 2010.04.02
6897 예레미야서 제 40 장(1절~16절) 이은희 447 2010.04.01
6896 1요한서 제 5 장(1절~21절) 이은희 466 2010.04.01
6895 예레미야서 제 39 장(1절~18절) 이은희 433 2010.03.31
6894 1요한서 제 4 장(1절~21절) 이은희 459 2010.03.31
6893 예레미야서 제 38 장(1절~28절) 이은희 461 2010.03.3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