천주교 수원교구 - 알림마당
  • 교구안내
  • 알림마당
  • 참여마당
  • 간행물
  • 인터넷방송
  • 로그인회원가입
  • 알림마당
  • 공지사항
  • 교구일정
  • CBCK소식
  • 교회소식
  • 본당소식
  • 동영상소식
  • 행사모집
  • 채용공모

소식

  • HOME > 알림마당 > 소식

피정 형태로 성지순례 완주 축복장 수여키로|

  • 홍보국
  • |조회수 : 281
  • |추천수 : 0
  • |2019-07-11 오후 6:20:56

 

피정 형태로 성지순례 완주 축복장 수여키로

주교회의 순교자 현양과 성지순례사목위원회, 전국 성지 담당 사제 연수 및 정기회의

 

 

주교회의 순교자 현양과 성지순례사목위원회는 3일부터 2박 3일 일정으로 광주대교구 목포 산정동 한국레지오마리애 기념관에서 ‘전국 성지 담당 사제 연수 및 정기회의’를 열고, 성지순례 사목과 관련한 주요 안건을 논의했다.

위원장 김선태 주교와 사제들은 회의를 통해 앞으로 전국 성지 순례를 완주한 이들을 위한 축복장 수여식을 강의와 미사가 함께하는 하루 피정 형식으로 진행키로 했다. 위원회는 그동안 「한국 천주교 성지 순례」 책자로 전국 성지를 완주한 이들에게 완주 축복장 수여식을 진행해왔다. 이제 수여식에만 그치지 않고, 성지순례 관련 지식과 순교 신심을 함양할 수 있는 특강과 파견 미사가 함께하는 일일 피정 형태로 구성해 완주의 기쁨과 성지순례의 의미를 더욱 느낄 수 있는 자리로 꾸민다는 것이다. 이는 12월 수여식 때부터 적용할 계획이다.

또 내년 7월에는 전국 성지 직원들과 평신도 실무자들을 위한 피정도 처음 마련하기로 했다. 성지 종사자들이 한자리에 모여 정보를 공유하고, 친교를 다지는 시간을 제공하기 위해서다.

위원회는 전국 신자들의 원활한 성지순례 문화 정착과 순교 신심 함양을 위해 최근 「한국 천주교 성지 순례」 개정 증보판을 새롭게 펴냈다. 기존 111곳 성지에서 새롭게 59곳을 추가하고, 3곳을 삭제해 총 167곳 성지를 수록하고, 전국 교구별 성지 안내도를 첨부하는 등 순례 편의를 더했다. 2011년 책자 발행 이후 지금까지 전국 성지를 완주해 축복장을 받은 이는 4792명에 이른다.

위원회는 거룩한 순례 문화 정착을 위해 사전 영적 준비와 더불어 순례지 성당에서 반드시 성체조배와 미사에 참여할 것을 권장하고 있다. 위원회는 새로 발간된 책자로 더 많은 이가 순례길에 오르도록 독려하는 한편, 순례자들의 다양한 의견과 건의를 청취해 성지순례 사목 발전을 위한 방안들을 꾸준히 모색해나갈 계획이다

 

출처 : 가톨릭평화신문

번호 제목 닉네임 조회수 작성일
866 말기 환자 마지막 존엄 위한 법적 뒷받침 마련 홍보국 281 2019.07.12
865 올 여름 피서는 피정이 어떨까요 홍보국 364 2019.07.11
피정 형태로 성지순례 완주 축복장 수여키로 홍보국 281 2019.07.11
863 한국평협, 2019 전반기 연수… 국제정세 관련 강의도 홍보국 172 2019.07.11
862 주교회의 순교자현양과 성지순례사목위, 성지 담당 사제 연수 홍보국 285 2019.07.10
861 프란치스코 교황 "난민은 인간…단지 사회적 이슈 아니야" 홍보국 186 2019.07.09
860 낙태죄 입법과제 토론회…"생명이 사회적 과제 돼야" 홍보국 158 2019.07.09
859 가톨릭 청년, 여성의 역사에 말걸다 홍보국 247 2019.07.09
858 하이원리조트 단지 내 종교활동 지원 홍보국 410 2019.07.08
857 교황청에 또 한국인 외교관 탄생…정다운 신부, 라이베리아 부임 홍보국 372 2019.07.08
856 한평생 천주교회사 연구 '최석우 몬시뇰' 선종 10주기 홍보국 259 2019.07.08
855 세상을 좀 더 아름답게 홍보국 292 2019.07.05
854 교회 재건을 위해 서울과 이천을 오갔던 남이관 조증이 부부 순교 성인 홍보국 340 2019.07.05
853 예수님의 낙인 홍보국 217 2019.07.05
852 "간호사에서 신앙의 길로… 문주석 양주백석성당 부제 홍보국 367 2019.07.05
851 나주시의회 “죽산보 해체 반대” vs 환경단체 “보 해체로 장기적 비.. 홍보국 201 2019.07.05
850 노동 현장의 목소리 듣고 노동사목을 고민하다 홍보국 211 2019.07.04
849 가톨릭 예수회 아르투로 소사 총장 14일 방한 홍보국 248 2019.07.04
848 조원동 주교좌성당 대수선 후 입당 미사 홍보국 518 2019.07.03
847 육·해·공군 군종 사제 17명 임관 홍보국 448 2019.07.03